LG전자, 스포츠형 블루투스 이어폰 ‘LG 포스’ 출시
상태바
LG전자, 스포츠형 블루투스 이어폰 ‘LG 포스’ 출시
  • 유희진 기자
  • 승인 2016.11.09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유희진 기자] LG전자가 안정된 착용감으로 스포츠 활동에 적합한 블루투스 이어폰 ‘LG 포스(Force)’를 10일 출시한다.

‘LG 포스’는 귀 모양을 형상화한 디자인으로 착용 시, 귀 전체를 감싸줘 편안함과 안정감을 극대화한 제품이다.

‘LG 포스’는 부드러운 실리콘 재질의 귀걸이(이어후크, Ear Hook)형으로 제작됐다. 조절 가능한 이어후크를 앞뒤로 밀어 사용자의 귀 크기에 맞게 6단계로 사이즈 조절이 가능하다. 크기 조절 후 착용한 이어폰은 격렬하게 움직여도 귀에서 빠지지 않아 익스트림 활동에 적합하다.

LG전자는 ‘LG 포스’ 제품에 IPx5 생활방수 기능을 적용해 운동 시 발생하는 땀이나 갑작스러운 비에도 걱정 없이 사용 가능하도록 했다. IPx5는 모든 방향에서 분사되는 물줄기로부터 제품을 보호할 수 있음을 의미하는 방수 등급이다.

▲ 사진=LG전자 모델이 스포츠형 블루투스 이어폰 LG 포스(Force)를 착용하고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LG전자 제공)

이 제품은 ‘퀄컴 aptX’ 오디오 코덱을 적용했다. 사용자는 블루투스 연결 시에도 CD 음질 수준의 음악을 들을 수 있다.

‘LG 포스’는 블랙 색상이며 가격은 13만 9천원이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FD 허재철 상무는 “다양한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블루투스 이어폰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