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유럽법인, 프랑크푸르트로 이전…LG전자와 시너지
상태바
LGD 유럽법인, 프랑크푸르트로 이전…LG전자와 시너지
  • 정수향 기자
  • 승인 2017.02.14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정수향 기자] LG디스플레이가 독일 뒤셀도르프에 있던 유럽법인을 연내에 프랑크푸르트로 이전한다.

먼저 자리 잡은 LG전자와 시너지를 구축해 유럽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14일 "기존 계약 건물의 임기 만료를 앞두고 있다"며 "고객사와의 미팅 등 편의를 고려해 유럽 교통의 중심지인 프랑크푸르트로 이전,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LG전자는 각각 영국 런던과 뒤셀도르프에 있던 유럽대표본부, 독일법인을 모두 프랑크푸르트로 옮겼다.

올해 LG디스플레이까지 집결, LG그룹 차원의 신성장동력으로 삼고 있는 자동차부품 사업과 가전사업 등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