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주입찰동향] 경기도, 홍콩 한류상품전서 492만 달러 수출
상태바
[수주입찰동향] 경기도, 홍콩 한류상품전서 492만 달러 수출
  • 이경열 기자
  • 승인 2017.12.29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 홍콩 한류상품전서 492만 달러 수출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경열 기자] 경기도는 24∼28일 홍콩 종합전시장에서 열린 '2017 홍콩 한류상품박람회'에서 현장계약 등 총 492만 달러(52억6천만원 상당) 규모의 실질 수출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현장에서는 중국 등 10개국 64개사 바이어와 86건, 2천687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도 이뤄졌다.

이번 박람회는 중국의 무역제재로 인한 어려움을 타개하고 홍콩을 통한 중국 우회 수출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준비됐다.

홍콩의 대표적인 전시회인 '홍콩 메가쇼케이스' 와 '홍콩 푸드페스티벌'에 경기도 특별관을 구성해 도내 38개사가 참여했다.

특히 올해 메가쇼케이스 및 푸드 페스티벌은 전 세계 12개국 730개 기업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고 중화권시장에 대한 도내 기업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우수한 품질로 중국은 물론 세계시장에서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는 미용·의료기기·푸드 분야 도내 유망기업들은 이번 박람회에서도 관심을 끌었다.

선글라스와 의료기기 제조업체 A사는 총 5명의 해외 바이어와 만나 총 8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진행했으며, 크리스털 손톱 광택기 제조업체 B사는 전시회 참가 기간 1만 달러의 판매실적을 올렸다.

최근 국내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1천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추산되는 가운데 반려동물용 지혈제를 개발·제조하는 성남의 C사는 그동안 외국제품에 의존해 오던 시장에서 국산화에 성공해 국내는 물론 글로벌 바이어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홍콩 P사와 총 5만 달러의 수출 상담을 진행, 샘플 검토 후 추가 계약을 진행하기로 협의했다.

경기도는 부스 임차료, 전시품 운송료, 이동 차량, 공동통역원을 지원했으며, 참가기업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판로개척 효과를 극대화하는데 주력했다.

또 이번 박람회에서 경기도 상품홍보를 위해 한복체험 프로그램을 운영, 참관객들의 관심을 집중시키는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쳤다.

참가 업체들도 한식 시식회와 아이디어 상품 샘플증정 등 다양한 행사를 열어 박람회 홍보에 크게 기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