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경제, 3월 생산자물가 3.1%↑…상승폭 17개월 만에 최저
상태바
중국 경제, 3월 생산자물가 3.1%↑…상승폭 17개월 만에 최저
  • 이경열 기자
  • 승인 2018.04.11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자물가 2.1% 상승 그쳐…춘제 연휴효과 사라진 듯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경열 기자] 지난달 중국 생산자물가 상승률이 17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3월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작년 같은 달보다 3.1% 올랐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전월치(3.7%)보다 낮은 수준으로, 2016년 10월(1.2%) 이후 1년 5개월 만에 최저치다.

블룸버그가 집계한 시장 전문가 예상치 3.3%보다도 낮다.

PPI 상승률은 작년 10월 6.9%를 기록한 이후 매월 둔화하고 있다.

중국 PPI는 수출 물가와 밀접하게 연계돼 있어 세계 각국의 소비자물가에도 영향을 미친다.

지난달 중국 소비자물가지수(CPI)는 2.1% 올랐다.

전월치(2.9%)와 시장 예상치(2.6%)를 밑도는 수준이다.

PPI와 CPI 상승 폭이 나란히 둔화한 것은 춘제(春節·중국의 설) 연휴 효과가 사라진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