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 녹색환경지원센터, '지역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 공개 공모
상태바
인천대 녹색환경지원센터, '지역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 공개 공모
  • 김수아 기자
  • 승인 2018.07.12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활동가 및 시민단체와 함께 지역환경현안 해결을 위한 사업
▲ 인천대학교

[코리아포스트 김수아 기자] 인천대학교 녹색환경지원센터(센터장 김진한 건설환경공학부 교수)는 지역 내 현장 활동가, 시민단체 등을 대상으로 지역 환경현안에 대하여 연구하고 대안을 만들어 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역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을 7월 12일부터 26일까지 15일간 공개 공모한다.

이 공모는 지역 내 환경문제로 불편을 겪거나 지속적으로 민원이 발생되고 있는 환경현안을 현실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사업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에 적합한 사업을 함께 모색하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되었다.

지역 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은 크게 연구과제와 연구모임으로 구분하여 대기(악취), 수질, 폐기물, 토양 및 지하수, 자연환경(생태), 유해화학물질(건강위해성), 환경신기술, 도시환경, 공단환경, 기타 분야 등 총 10개 분야에 대하여 공모하며, 시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현장의 목소리를 담아 실현할 수 있는 연구에 중점을 두고 있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사업은 건당 특정 주제로 연구를 하는 경우 500만원 이내, 정기적으로 토론회 및 세미나 등을 열면서 논의하는 연구모임은 300만원 이내로 지원받는다. 

김진한 센터장은 이번 지역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을 통하여 발굴된 지역 참여형 환경연구는 연계가 필요한 경우2019년도 센터 연구과제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