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엑스몰,그랜드오픈 …‘복합문화공간’재탄생
상태바
코엑스몰,그랜드오픈 …‘복합문화공간’재탄생
  • 윤경숙 기자
  • 승인 2014.11.26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윤경숙기자]코엑스몰(대표 박영배)이 27일(목) 그랜드 오픈한다.

2013년 4월부터 약 1년 8개월간 리모델링 공사로 새롭게 오픈하는 코엑스몰은 문화예술·쇼핑·관광·비즈니스가 어우러진 복합문화공간, 공익과 상생의 컬쳐 플랫폼으로 재탄생한다

26일 코엑스 몰에 따르면 이번 콘셉트는‘컬쳐 플랫폼(Culture Platform)’으로 쇼핑등 다양한 기능이 한 자리에서 이뤄지는 복합문화공간을 의미해 새로운 공간은 크게 5개 주요 광장으로 나눴다.

매장중심이 되는 센트럴 플라자(Central Plaza)는 편집샵, 뷰티 및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의 플래그십 스토어로 구성돼, 2535 여성들의 트렌디한 라이프 스타일을 대표하는 공간이다. ‘버버리 뷰티박스’, ‘라움’, ‘베르사체진’, ‘몰튼브라운’, ‘자라홈’, ‘MCM’, ‘훌라’ 등 최근 여성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매스티지 브랜드가 입점한다.

계단식 공연장을 갖춘 무대 공간인 라이브 플라자(Live Plaza)는 ‘a#(에이샵)’, ‘삼성딜라이트샵’과 같은 IT 브랜드, ‘라운지P by 뽀로로파크’, ‘카카오 프렌즈샵’, ‘건담베이스’ 등 가족 단위 이용객을 위한 체험형 브랜드, '나이키’, ‘아디다스‘같은 각종 스포츠 브랜드가 들어선다.

젊은 고객들의 최신 유행을 선도할 밀레니엄 플라자(Millenium Plaza)는 2호선 삼성역 및 SM엔터테인먼트에서 운영 중인 코엑스 아티움과 연결 ‘에잇세컨즈’, ‘어라운드더코너’, ‘아르마니 익스체인지’, ‘H 커넥트’ 등 캐주얼 및 SPA 브랜드가 주를 이룬다.

아셈 플라자(Asem Plaza)는 최신 다이닝 트렌드 집결지인 야외 공간이자 2015년 초 9호선이 개통되면 코엑스몰과 바로 연결될 광장이다. ‘테이스팅 룸’, ‘버거비’, ‘카페 마마스’, ‘폴바셋’ 등 개인형 맛집들이 운영 중이며, ‘피에프창(P.F Chang’s)'과 같은 최신 브랜드도 입점한다.

도심공항 터미널과 연결된 도심공항 플라자(Airport Plaza)는 패션 잡화 중심의 스트리트 감성을 충족시키는 공간이다. ‘조프레시’, ‘블랙마틴싯봉’, ‘마켓리버티’ 등의 패션 브랜드와 ‘러쉬’, ‘이니스프리’와 같은 뷰티샵이 입점한다.

코엑스몰은 연간 1,000회 이상의 공연 및 각종 이벤트, 강연회, 전시회 등이 상시 열려 방문 고객들의 문화 생활에 대한 니즈를 다양하게 충족시켜 줄 예정이다.

한편 코엑스몰 입점업체의 현장 판매에 그치지 않고 제품을 온·오프라인으로 국내외 바이어, 관광객, 직구족 등과 연결하여 수출입을 지원한다는 점이다. 또한 코엑스몰에서 발생하는 수익은 중소·중견기업의 해외마케팅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쓰인다.

박영배 코엑스몰 대표이사는 “지난 14년 간 많은 고객들의 추억이 깃든 코엑스몰이 새로운 모습으로 다가가고자 한다.”며 “고객과 함께 소통해나가며 세계 최고 수준의 컬쳐 플랫폼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취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