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산업경제뉴스
CGV 4DX, 캐나다 1위 극장사 씨네플렉스와 파트너십 강화
정수향 기자  |  edt@korea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20  16:47: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정수향 기자] 오감체험특별관 4DX가 캐나다 진출을 확대해 나간다.

CJ CGV 자회사 CJ 4DPLEX는 지난 14일(현지기준) 캐나다 1위 극장사업자 씨네플렉스(Cineplex)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공고히 하고 4DX 추가 도입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씨네플렉스는 토론토, 캘거리 등 캐나다 각 지역 극장 내 13개 4DX관을 신규 오픈할 계획이다.

씨네플렉스는 165개 극장, 1,683개 스크린을 보유한 캐나다 1위 극장 사업자다. CJ 4DPLEX는 씨네플렉스와 손잡고 지난 2016년캐나다 토론토의 씨네플렉스 영 던다스& 브이아이피(Cineplex Cinemas Yonge-Dundas and VIP) 극장에 첫 4DX관을 오픈했다. 개관 당시 첫 상영작이었던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는 평균 객석점유율 70% 이상을 기록하며 연일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이후 ‘로그 원: 스타워즈 스토리’, ‘콩: 스컬 아일랜드’, ‘에이리언: 커버넌트’, ‘블랙 팬서’ 등 다양한 작품들로 캐나다 관객들을 만났다.

   
▲ 사진=(좌) CJ 4DPLEX 최연철 미국법인장, (우) 씨네플렉스 엘리스 제이콥 CEO.(CJ CGV 제공)

씨네플렉스 엘리스 제이콥(Ellis Jacob) CEO는 “씨네플렉스는 캐나다 최초로 4DX를 도입한 극장 사업자로서 자부심을 느끼며, 이번 계약으로 전국적인 확대를 앞두고 있어 감회가 새롭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서 그는 "오는 11월에는 앨버타주 캘거리에 위치한 캐나다 1위사이트 ‘씨네플렉스 스코티아뱅크 치누크(Scotiabank Theatre Chinook)’ 극장에 두 번째 4DX관을 오픈할 계획”이라며 “4DX는 관객들에게 진정한 몰입형 영화 경험을 제공해 모든 캐나다 영화 팬들이 4DX 의 새로운 영화 관람 경험에 매료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CJ 4DPLEX 최연철 미국법인장은 "캐나다 토론토에 첫 선을 보인 4DX의 성공에 힘입어 이번 추가 오픈 계약을 성사시킬 수 있었다”며 “이번 계약으로 4DX는 글로벌 대표 특별관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굳힐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며, 나아가 캐나다 전국 주요 도시에 4DX만의 몰입형 영화 관람 문화를 전파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4DX는 현재 한국, 중국,  미국, 일본, 영국,  프랑스, 인도,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칠레,  호주 등 59개국에 554개 상영관을 운영하고 있다.

정수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윤경숙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582-5556,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