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한-아세안 정상회의 협찬 진행
상태바
CJ제일제당, 한-아세안 정상회의 협찬 진행
  • 윤경숙 기자
  • 승인 2014.12.15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CJ제일제당_한 아세안 정상회의 협찬 현장 사진

[코리아포스트=윤경숙기자] CJ제일제당은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진행된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참가자들에게 비비고 비빔밤과 쁘띠첼 스윗푸딩을 증정하는 활동을 펼쳤다.고 15일 밝혔다.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는 싱가포르와 태국, 필리핀 등 아세안 10개국 정상을 비롯한 총 3천여 명이 참석한 대형 국제 행사다.
 
CJ제일제당은 이번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한국과 아세안 국가간에 대화관계 수립 25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행사 취지에 맞게, 한식을 대표하는 브랜드 비비고와 국내 대표 프리미엄 디저트 브랜드인 쁘띠첼 제품으로 협찬을 진행했다.
 
CJ제일제당이 준비한 비빔밥과 스윗푸딩은 약 300여명의 참석자에게 제공됐다. 행사 현장에서 비빔밥과 스윗푸딩을 맛본 해외 참석자들은 비빔밤에 대해 ‘영양소를 고루 갖춘 건강식으로 제대로 된 한끼 식사를 맛있게 먹은 기분이다’라는 반응과 함께 스윗푸딩에 대해서도 ‘유럽에서 먹었던 푸딩과 비교해도 손색없는 맛이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이번 협찬은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을 기원하는 의미로 준비했다”라고 설명하고, “앞으로도 해외 오피니언 리더들을 대상으로 한국 음식의 맛과 우수성을 알릴 수 있는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