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자동차
페라리, 레이싱 GT 트랙 행사 개최
박영호 기자  |  edt@korea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1.31  10:00:0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박영호 기자] 페라리가 레이싱 GT 모델을 소유한 고객들을 위한 컴페티지오니 GT 클럽(Competizioni GT Club)을 창설하고, 지난 30년간 출시된 페라리 레이싱 GT 차량이 참가하는 레이스를 개최한다.

컴페티지오니 GT는 페라리 GT 차량이 참가하는 레이싱 경기 중 하나로, 해당 소식은 페라리 피날리 몬디알리(Ferrari Finali Mondiali)와 버밍햄 국제 자동차 박람회(Birmingham Autosport Internatioanl event)에서 페라리 고객과 대중에게 각각 공개되었다.

페라리의 트랙 전용 모델 소유 고객을 위한 프로그램 F1 클리엔티(F1 Clienti)와 페라리 XX 프로그램(XX Programme)의 운영 철학을 반영하고 있는 컴페티지오니 GT 클럽은 세계 유수의 서킷에서의 트랙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가 진행되는 각 트랙에서는 기술 지원과 함께 세계 최고 레이싱 대회 참가 이력을 가진 페라리 공식 GT 부문 전문 드라이버가 참가 고객들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전문적인 가이드를 제공한다.

   
▲ 사진=컴페티지오니 GT 클럽.(페라리 제공)

컴페티지오니 GT 클럽의 참가 자격이 있는 12개 GT 모델로는 1989년에 출시된 F40 컴페티지오네(F40 Competizione)부터 현재 구매 가능한 488 GTE와 GT3등의 모델이 포함된다. 컴페티지오니 GT클럽의 회원들에게는 기본적인 멤버쉽 혜택과는 별도로 개인 맞춤형 의류, 모든 레이싱 라운드에서의 타이어 세트, 갈라 행사 등이 제공되며, 개인별 차량 운송과 전문 드라이버의 일대일 특별 드라이빙 세션 등의 서비스도 제공된다.

페라리 컴페티지오니 GT 클럽은 오는 4월 9일과 10일, 이탈리아 무겔로(Mugello) 서킷을 시작으로 미국 F1 그랑프리가 개최된 바 있는 미국 인디애나폴리스(Indianapolis), 일본 후지(Fuji), 이탈리아 발레룬가(Vallelunga)에서 행사를 개최한다. 또한 10월 22일부터 27일까지 무겔로에서 열리는 ‘페라리 챌린지 레이스’의 최종 결승전인 2019 페라리 피날리 몬디알리에도 참가할 예정이다.

박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