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생활경제
스프라이트와 함께하는 워터밤 티켓 이벤트 실시
이해나 기자  |  edt@koreapos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3  00:00:2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해나 기자] 코카-콜라사의 세계 1등 사이다 브랜드 스프라이트는 모바일 앱 CokePLAY(코-크 플레이)에서 소비자들이 이번 여름 무더위를 날리고 상쾌함과 시원함에 빠져들 수 있는 ‘MBC 워터밤 서울 2019 위드 스프라이트(MBC WATERBOMB Seoul 2019 with Sprite, 이하 ‘스프라이트와 함께하는 워터밤’)’ 티켓 이벤트를 오는 30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 사진=코카콜라

코카-콜라사의 모바일 앱 CokePLAY(코-크 플레이)를 통해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는 좋아하는 것에 빠져있는 순간의 모습을 공유해 참여할 수 있다. 내가 좋아하는 것에 완전 빠져있는 멋진 순간의 사진을 필수 해시태그(#스프라이트, #빠져들어, #워터밤, #CokePLAY)와 함께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개인 SNS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스프라이트와 함께하는 워터밤’ 티켓 2매를 증정한다. 이벤트 당첨자는 오는 7월 2-5일 사이에 응모한 SNS로 개별 연락해 발표한다.

오는 7월 20-21일 양일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특설 링에서 펼쳐지는 ‘스프라이트와 함께하는 워터밤’은 30분에 한 번씩 물폭탄이 터져 스릴을 극대화한 ‘워터밤 타임’, 한여름 무더위를 타파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셉트의 ‘워터밤 풀’, 시원한 워터건을 활용한 ‘팀 배틀 워터 파이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또한 스프라이트의 쿨섹시 모델 청하는 물론, 현아, 지코, 사이먼도미닉 등 인기 K-pop 스타와 힙합 아티스트의 공연을 즐길 수 있는 ‘뮤직&퍼포먼스’가 마련돼 있어 여름철을 대표하는 페스티벌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스프라이트와 함께하는 워터밤’에서 주목할만한 즐길 거리는 ‘다이브 인 스프라이트 존’(Dive in Sprite Zone)이다. 페스티벌 현장에서 만날 수 있는 ‘다이브 인 스프라이트 존’에서는 한여름 도심의 열기를 식히고 상쾌함을 전하는 다양한 공간을 만날 수 있다.

대형 스프라이트에서 시원한 물줄기가 뿜어져 나와 강렬한 시원함과 상쾌함을 느낄 수 있는 ‘스프라이트 샤워’와 풀장으로 빠져들어 무더위를 날려버릴 수 있는 ‘스파클링 다이브’, 스프라이트의 상쾌함을 직접 맛볼 수 있는 ‘스프라이트 라운지’ 등 페스티벌 분위기를 마음껏 즐기고 상쾌함과 시원함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체험을 경험할 수 있다. 

스프라이트 관계자는 “매년 여름 트랜디하고 쿨한 ‘스프라이트 샤워’를 통해 가슴 속까지 깨우는 상쾌함을 전해온 스프라이트는 올 여름에도 무더운 일상을 벗어나 뮤직과 다양한 워터 이벤트에 빠져들 수 있는 워터밤을 통해 스프라이트 만의 상쾌함을 즐길 수 있는 ‘다이브 인 스프라이트 존 (Dive In Sprite Zone)’을 선보일 예정이다”며, “이번 ‘스프라이트와 함께하는 워터밤’ 티켓 행사를 통해 많은 소비자들이 잊지못할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스프라이트는 코카-콜라사의 세계 1등 사이다 브랜드로 입안 가득 퍼지는 풍부한 시원함과 상쾌한 향이 특징인 음료다. 최근 쿨섹시 스타 청하, 장기용과 함께 올 여름 팍팍한 일상에서 벗어나 자신이 좋아하는 것에 몰두하고 온 몸으로 즐기며 빠져들라는 ‘Dive in Sprite(스프라이트로 빠져들어)’ 메시지를 담은 TV 광고를 선보이며 화제를 끌고 있다.

스프라이트는 지난 2013년 해운대에서 송중기와 함께 하는 스프라이트 샤워를 시작으로, 매년 여름 블랙핑크·수지·강소라·바비·육성재·우도환 등 스타와 함께 하는 ‘스프라이트 샤워’를 통해 여름철 무더위를 잊게 하는 상쾌하고 시원한 경험을 전하고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