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IT·전자
컴투스, 한국-스웨덴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친선전으로 교류의 장 만든다
이미영 기자  |  edt@koreapos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5  07:51: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미영 기자]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의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가 6월 14일 스웨덴 스톡홀름 에릭슨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한국-스웨덴 e스포츠 A매치’에 한국 게임을 대표해 경기 종목으로 참가하고, e스포츠로 양국 교류의 장을 넓힌다.

이번 대회는 한국과 스웨덴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마련되는 행사로, e스포츠 종주국인 한국과 게임 산업 강국인 스웨덴 간 최초로 열리는 친선 교류전이다. 양국을 대표해 사전 선발된 선수들이 경기에 출전하며, 승패를 넘어 게임과 e스포츠로 문화를 공유하고 소통의 폭을 확대하

   
▲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7'(SWC 2017) 월드결선 전경. 사진=컴투스.

는 기회를 갖는다.

한국 대표 선수로는 ‘서머너즈 워’ 개발자와 지난해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대회 세계 챔피언 및 인플루언서가 참여하며, ‘haengbok(행복)’이라는 닉네임을 사용하는 한국계 스웨덴인 유저를 비롯해 ‘서머너즈 워’ 현지 상위 랭커들이 스웨덴 대표 선수로 참가한다.

이번 ‘서머너즈 워’ 교류전은 14일 오후 10시 30분(한국 시간)부터 각 대표 선수들의 1대1 매치 방식으로 진행된다. 스포티비 게임즈 유튜브, 트위치, 네이버TV 등 온라인 채널의 실시간 중계로 스웨덴에서 펼쳐지는 이번 대회를 시청하고, 양국 문화 교류의 가교 역할을 하는 한국 게임의 위상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컴투스는 이번 ‘스웨덴-한국 e스포츠 A 매치’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친선 교류전을 맞아 스웨덴 스톡홀름 현지에서 열리는 스페셜 투어도 마련한다.

‘스톡홀름 스페셜 투어’는 대륙 주요 도시를 돌며 유저들을 만나는 유럽 투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컴투스는 대회 종료 후 ‘서머너즈 워’ 경기 관람객 및 사전 신청을 받은 현지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마련하고 스웨덴을 비롯한 북유럽 시장에서의 스킨십을 이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