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한국-스웨덴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친선전으로 교류의 장 만든다
상태바
컴투스, 한국-스웨덴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친선전으로 교류의 장 만든다
  • 이미영 기자
  • 승인 2019.06.15 0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미영 기자]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의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가 6월 14일 스웨덴 스톡홀름 에릭슨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한국-스웨덴 e스포츠 A매치’에 한국 게임을 대표해 경기 종목으로 참가하고, e스포츠로 양국 교류의 장을 넓힌다.

이번 대회는 한국과 스웨덴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마련되는 행사로, e스포츠 종주국인 한국과 게임 산업 강국인 스웨덴 간 최초로 열리는 친선 교류전이다. 양국을 대표해 사전 선발된 선수들이 경기에 출전하며, 승패를 넘어 게임과 e스포츠로 문화를 공유하고 소통의 폭을 확대하

▲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7'(SWC 2017) 월드결선 전경. 사진=컴투스.

는 기회를 갖는다.

한국 대표 선수로는 ‘서머너즈 워’ 개발자와 지난해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대회 세계 챔피언 및 인플루언서가 참여하며, ‘haengbok(행복)’이라는 닉네임을 사용하는 한국계 스웨덴인 유저를 비롯해 ‘서머너즈 워’ 현지 상위 랭커들이 스웨덴 대표 선수로 참가한다.

이번 ‘서머너즈 워’ 교류전은 14일 오후 10시 30분(한국 시간)부터 각 대표 선수들의 1대1 매치 방식으로 진행된다. 스포티비 게임즈 유튜브, 트위치, 네이버TV 등 온라인 채널의 실시간 중계로 스웨덴에서 펼쳐지는 이번 대회를 시청하고, 양국 문화 교류의 가교 역할을 하는 한국 게임의 위상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컴투스는 이번 ‘스웨덴-한국 e스포츠 A 매치’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친선 교류전을 맞아 스웨덴 스톡홀름 현지에서 열리는 스페셜 투어도 마련한다.

‘스톡홀름 스페셜 투어’는 대륙 주요 도시를 돌며 유저들을 만나는 유럽 투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컴투스는 대회 종료 후 ‘서머너즈 워’ 경기 관람객 및 사전 신청을 받은 현지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마련하고 스웨덴을 비롯한 북유럽 시장에서의 스킨십을 이어 나간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