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유통
뷰티업계 “남들과는 다르게” 이색적인 제품으로 소비자 잡기 나서보편적이지 않은 새로운 시도 통해 소비자들 사로잡아
이해나 기자  |  edt@korea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6  14:22:0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해나 기자] 2008년 아모레퍼시픽이 선보인 ‘아이오페 에어쿠션’은 세상에 없던 제품으로 여성들의 화장품 습관까지 변화시켰다. 이 제품이 등장한 이후 여성들의 화장 시간과 사용하는 메이크업 제품이 절반가량 줄었다. 지금은 일상적인 제품이 됐지만 여성들의 생활 습관을 변화시킨 K-뷰티 대표 혁신제품이다.

   
▲ 사진=자올 닥터스오더가 출시한 두피 현미경 ‘자올 데일리 옵저버’

이처럼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는 뷰티업계에서 일반적으로 미용에 도움을 아이디어 제품을 선보이는가 하면, 기존 화장품 제품 유형과는 다른 제품으로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이색적인 제품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두피&탈모 케어 전문 브랜드 ‘자올 닥터스오더’는 두피 관리 제품만이 아니라 관리를 도와주는 부가적인 제품인 두피 현미경 ‘자올 데일리 옵저버’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혼자서도 손쉽게 두피를 확인할 수 있는 휴대 및 사용이 간편한 USB 디지털 현미경이다. 이 기기는 PC 혹은 모바일 기기와 연결해 피부나 두피의 모공까지 선명하고 정확하게 관찰하고 기록할 수 있다. 최대 1000배율 렌즈로 미세한 두피 모공까지 한 눈에 바로 확인할 수 있다. 8개의 LED 조명이 내장되어 있어 밝고 선명하게 확대가 가능해 꾸준히 두피와 탈모를 관리할 수 있다. 

‘자올 데일리 옵저버’를 출시하게 된 가장 큰 이유는 바로 자올 닥터스오더가 직접 진행하고 있는 ‘자올 200일 리얼 검증단’이 200일간 사용하면서 탈모 관리에 도움을 받았다는 후기를 접한 이들의 계속되는 정식 판매 요청 때문이다. 

‘두피를 속속들이 보고 나니까 머리 안 감고는 못 자겠다’, ‘매주 두피 현미경으로 찍어서 비교하니까 좋아지는 게 보여서 꾸준히 하게 된다’ 등 포기하지 않고 탈모관리를 할 수 있는 자극제라는 호평 속에서 검증단 참가자 전원에게서 놀라운 탈모 개선 효과가 나타나 두피 현미경도 함께 화제가 되었다. 

‘자올 닥터스오더’ 민경선 대표는 “두피를 직접 보는 것과 보지 않는 것의 차이는 크다”며 “현미경을 통해 자신의 두피를 체크한다면, 샴푸를 하지 않은 채 그대로 잠자리에 들기는 힘들 것”이라고 밝혔다. “두피 현미경을 통해 매일 두피 상태를 체크하고 꾸준히 관리할 수 있도록 의지를 북돋아주기 위해 ‘자올 데일리 옵저버’를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아모레퍼시픽도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가 융합된 어플리케이션을 선보였다. 립스틱 검색 모바일 앱인 ‘컬러테일러’는 고객이 찾고자 하는 립스틱과 가장 유사한 제품을 찾아주는 서비스다. 가을웜톤, 봄웜톤, 여름쿨톤, 겨울쿨톤 등 4개의 퍼스널 컬러 타입에 따라 84개의 컬러 칩과 2700여 개의 립스틱을 제안한다. 이에 더해 포토피킹 서비스는 어플리케이션 사용자가 립 제품을 촬영하면 ‘이미지 딥러닝’ 인공 지능 기술을 이용해 가장 비슷한 컬러와 질감의 립스틱을 매칭해주고, 그 제품을 클릭하면 구매 가능한 e커머스 사이트 혹은 오프라인 매장을 안내해준다.

   
▲ 사진=메디힐 ‘바이오 캡슐인 마스크'

이 외에도 다양한 이색 상품들이 등장하며, 뷰티업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그저 단순한 아이디어 제품이 아니라 생활 습관을 바꾸고, 더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도움을 주면서 꼭 필요한 제품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는 것이다. 기존과 다른 다양한 제품을 내놓는 브랜드가 증가하면서 앞으로 어떠한 아이디어 상품들이 등장할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메디힐이 선보인 ‘바이오 캡슐인 마스크’는 프리미엄 오일 캡슐을 마스크팩에 담아 유효성분을 피부 깊숙이 전달할 수 있는 신개념 마스크팩으로 차별화를 뒀다. 눈에 띄는 3D 입체형 패키지는 유효성분이 담긴 오일 캡슐이 외부 충격으로부터 깨지지 않도록 보호하고, 시트가 앰플을 충분히 머금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능을 한다. 또한 시트를 접어 담는 기존 마스크팩과 달리 3D 입체형 패키지에 시트를 롤링 방식으로 담아 간편하게 풀어 부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