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대한상의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문 열어
상태바
중기부-대한상의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문 열어
  • 방창완 기자
  • 승인 2019.09.18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임직원 누구나 휴양소, 건강검진, 경조사 등 다양한 복지상품 이용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방창완 기자] 중소기업 근로자들의 복지수준 향상을 위한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이 16일 오픈했다.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은 휴양·여행, 취미·자기계발, 건강관리, 생활·안정, 상품몰 등 5개 분야별로 19개 기업이 제공하는 다양한 복지상품을 중소기업 임직원에게 시장 최저가 혹은 보다 할인된 금액으로 제공한다.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오픈 행사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 장관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이하 ‘대한상의’) 회장을 비롯해 최병환 CJ CGV 대표이사, 박윤택 SK 엠앤서비스 대표이사, 김진국 하나투어 대표이사, 신동훈 교원웰스 사장 등이 복지서비스를 제공 하는 기업들을 대표해 참석했다.
 
박영선 장관은 “앞으로 복지플랫폼을 더욱 확대해 중소기업 근로자들이 대기업 못지않은 복지를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시장 최저가로 복지상품을 제공해준 제휴 기업들의 적극적인 지원 덕분에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을 성공적으로 오픈할 수 있게 됐다”며, “중소기업 직원의 복지 증진을 위해 양질의 복지상품을 다양하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은 중소기업 임직원, 소상공인이라면 별도의 가입비나 이용료가 없으며, 회원가입을 위해 중소기업·소상공인 확인서 제출 뒤에 각자 아이디를 부여받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두 기관은 복지플랫폼을 운영하는 것 외에 중소기업간 공동근로복지기금 조성을 지원하는 등 중소기업 복지 개선을 위해 대한 상공회의소 내에 중소기업 복지센터를 설치, 운영하기로 했다.
 
한편, 중기부 관계자는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운영을 지원하기 위한 예산을 정부안에 반영했으며 향후 국회 심의과정에서 예산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