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GM코리아, 럭셔리 고객 겨냥, 캐딜락 ATS 쿠페 출시
상태바
[자동차] GM코리아, 럭셔리 고객 겨냥, 캐딜락 ATS 쿠페 출시
  • 윤경숙 기자
  • 승인 2015.01.30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 국내 조선시대 최초로 도입된 외제 차 부각 키로

[코리아포스 윤경숙기자] GM코리아가 소형 럭셔리 스포츠세단  'ATS 쿠페'(사진)를 출시하고 국내 판매에 들어간다고 30일 가빛섬 플로팅아일랜드에서 가진 미디어 행사를 통해 공개했다. 

ATS 쿠페는 소형 럭셔리 스포츠 세단 ATS, 중형 럭셔리 퍼포먼스 세단 올-뉴 CTS에 이어 캐딜락 라인업 가운데 3번째로 선보이는 모델로 캐딜락 제품군 가운데 가장 민첩한 움직임을 지녔다.

2.0ℓ 4기통 직분사 터보엔진은 최고출력 272마력, 최대토크 40.7㎏.m의 힘을 내고,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5.6초 만에 도달한다. 엔진과 맞물린 하이드라매틱 6단 자동변속기는 매끄러운 변속감과 가속성을 제공하며 주행 환경에 따라 기본 투어 모드, 스포츠 모드, 스노·아이스 모드를 지원한다. 

차체 무게를 세단 모델보다 40㎏ 줄이는 한편 길이와 폭은 세단에 비해 각각 20㎜, 35㎜ 늘리고, 높이는 25㎜ 낮추는 등 공기역학적으로 다듬어 날렵함과 역동성을 강화했다. 지붕선을 바짝 낮춰 차량 무게 중심이 좀 더 아래로 향한 덕분에 고속 주행시에도 안정감을 발휘한다고 지엠코리아측은 설명했다.

차량 앞면에 자리한 라디에이터 그릴의 중심엔 기존의 월계관 대신 보다 간결하고 강렬한 느낌의 새로운 캐딜락 엠블럼을 달았고, 차량 뒷면에는 LED 수직형 후미등과 LED 스톱 램프를 내장한 트렁크 덮개 등을 적용해 존재감을 살렸다.

내부는 '운전자 중심'이라는 캐딜락 실내 디자인 기조에 따라 운전자가 시선을 분산하지 않고 직관적으로 주행 정보를 감지할 수 있도록 운전대의 기능버튼, 계기판, 센터페시아 등을 배치했다. 계기판에는 LED조명을 적용해 시인성을 높였다.

천연가죽 시트, 탄소섬유, 천연 목재, 알루미늄 등 고급 소재를 사용해 세련미를 구현했다.

 편의사양으로는 최첨단 차량용 인포테인시스템 큐를 기본으로 적용하고, 차량용 휴대폰 무선 충전 기능을 탑재했다.

안전을 위해서는 차체에 초고장력 강판을 사용해 프레임을 구축하고 8개의 에어백을 장착했다. 인텔리빔 하이빔 컨트롤, 차선 유지 기능, 안전 경고 시트, 천방 추돌 경고 등이 망라된 드라이버 어웨어니스 패키지도 적용했다. 가격은 5천30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