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자동차
[자동차]한국지엠, 1월 내수판매 9% 늘어 …2003년 이후 1 월 중 최대판매량 11,849대
윤경숙 기자  |  skysky@korea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2.02  14:29:5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쉐보레 (Chevrolet)가 글로벌 베스트셀링카 크루즈(Cruze)의 외관 스타일을 완전히 새롭게 업그레이드한 '어메이징 뉴 2015 크루즈 (Amazing New 2015 Cruze)의 2월 본격 판매에 앞서 지난 22일 오전에 열린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세르지오 호샤 (Sergio Rocha) 한국지엠 사장(사진 왼쪽)이 여성 모델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코리아포스트 윤경숙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올 1월 한 달 동안 총 51,585대(완성차 기준- 내수 11,849대, 수출 39,736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대비 9% 증가세를 보였다고 2일 밝혔다. 올 1월의 이같은 높은성과는  2003년 이후 1월 중 최대 실적이다.
 
한국지엠에 따르면  1월 내수판매는 총 11,849대로 전년 동월 대비 9.0% 증가했으며, 이는 2003년 1월 12,512대의 판매실적 이후 1월 최대 실적이다. 특히, 경차 스파크와 중형차 말리부, 럭셔리 세단 알페온을 비롯, RV 올란도의 판매가 전년 동월 대비 증가하며 내수실적 상승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한국지엠의 베스트셀링카인 쉐보레 스파크는 안전성을 더욱 강화한 2015년형 모델의 최근 출시에 힘입어 지난 한 달 동안 총 5,228대가 판매되며, 전년 동월 대비 32.8% 증가했다. 

2015년형 쉐보레 스파크는, 스파크S에 적용된 바 있는 GEN2 1.0 가솔린 엔진 및 C-TECH 파워트레인을 전 모델에 확대 적용함으로써 부드러운 주행 성능과 우수한 안전성을 제공, 경차 이상의 운전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말리부는 1월 한 달간 총 1,345대를 판매, 전년 동월 대비 28.2%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말리부 가솔린 및 디젤 모델의 판매가 동반 상승하며, 최근 13개월 연속 판매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럭셔리 세단 알페온과 쉐보레 RV의 대표차종인 올란도는 지난해 한층 강화된 상품성을 갖춘 2015년형 모델 출시에 힘입어, 지난달 판매가 전년 동월 대비 소폭 상승하는 등 꾸준한 판매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지엠 영업·A/S·마케팅부문 마크 코모(Marc Comeau) 부사장은 “지난 해 회사 출범 이래 연간 최대 내수실적을 달성한 한국지엠이 올해 들어서 좋은 출발을 보이게 되어 기쁘다”며, 최근 출시한 2015년형 스파크와 크루즈 등 신형 모델과 업계 최고 수준의 고객 서비스 프로그램, 혁신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내수시장에서의 긍정적인 성과를 계속해서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지엠은 1월 한달 간 총 39,736대를 수출했으며, CKD(반조립부품수출) 방식으로 총 62,233대를 수출했다.

윤경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