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캐피탈, 한국GM과 『만원의 행복』할부 프로그램 시행
상태바
하나캐피탈, 한국GM과 『만원의 행복』할부 프로그램 시행
  • 이진욱 기자
  • 승인 2020.03.1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 침체로 차량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손님 지원

■ 차량 가격의 10% 선수금을 내면 첫 1년간은 월 1만원으로 구매 가능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진욱 기자] 하나금융그룹 계열사 하나캐피탈(대표이사 윤규선)은 한국지엠(GM)과 함께「만원의 행복」할부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만원의 행복」할부 프로그램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 침체로 차량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손님을 지원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한국GM의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3개 차종 구매 시 차량 가격의 10% 선수금을 내면 첫 1년간은 월 1만원씩만 납입하고 그 후 36개월 할부 납입 하는 방식으로 초기 차량 구매에 따른 금융 비용 부담을 줄였다.

또한「만원의 행복」할부 프로그램 이외의 혜택을 원하는 손님에게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 및 할부와 추가 혜택이 결합된 콤보 할부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여 비용 부담 없이 손쉽게 차량구매가 가능토록 하였다.

하나캐피탈과 한국지엠(GM)의 「만원의 행복」할부 프로그램의 신청 및 문의는 GM쉐보레 대리점과 하나캐피탈 홈페이지(www.hanacapital.co.kr) 및 모바일 웹에서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