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의 코로나19 대응 경험 중남미 국가와 공유
상태바
우리의 코로나19 대응 경험 중남미 국가와 공유
  • 피터조 기자
  • 승인 2020.04.20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세에 있는 중남미 지역에서 한국 경험 공유 요청 증가
웹 세미나(4.21)를 통해 국내 의료진의 발표 및 실시간 질의응답 제공 예정

[코리아포스트한글판 피터조 기자] 외교부는 보건복지부,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한-중남미 코로나19 대응 웹 세미나」를 한국시간 4월 21일(화) 오전 7:00-08:55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웹 세미나는 한국의 투명하고 선진적인 코로나19 대응 및 방역체계에 많은 관심을 보여 온 칠레, 우루과이 등 중남미 각국의 요청에 따라 개최하게 되었으며, 현재 코로나19가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중남미 국가들에게 한국의 코로나19 대응 경험을 실시간으로 공유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칠레의사협회 및 우루과이 보건당국자 등 240여명이 참석을 신청 했다.
 
 동 세미나에는 국내 전문 의료진이 참석하여 ▲코로나19 역학분석, ▲코로나19 진단·검사, ▲치료 임상 경험 및 ▲환자·직원 관리 사례 발표 후, 대화창을 통해 참여자의 질문에 응답·논의할 예정이다.
 
코로나19에 대한 신속하고 체계적인 대응으로 한국 의료에 대한 해외 각국의 신뢰가 급격히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외교부는 이번 세미나를 계기로 향후 한-중남미간 보건의료 협력 강화를 통해 우리의 對중남미 외교 영역을 확대하는 기회로 활용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