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유기견 돌봄 활동에 구슬땀 흘려
상태바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유기견 돌봄 활동에 구슬땀 흘려
  • 코리아포스트
  • 승인 2020.07.07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hc치킨 대학생 봉사 단체인 ‘해바라기 봉사단’이 지난 6일 유기동물 보호소 쉼뜰을 찾아 유기견 돌봄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사진=bhc치킨.
사진=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4기 2조는 이날 경기도에 위치한 유기동물 쉼뜰을 방문해 유기견의 배변 뒤처리를 비롯해 보호소 창고정리 및 청소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하였으며 쉼뜰 내 반려동물을 위한 사료와 배변패드 용품을 함께 전달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유기견이 많이 발생하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반려동물에 대한 세심한 배려심과 유기견에 대한 사회적 관심 고취를 위해 기획되었다.

봉사단원들은 오전 일찍 쉼뜰을 찾아 유기동물이 생활하는 케이지를 비롯해 배변실 청소, 창고정리 등 쾌적한 환경 만들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어 유기견들의 건강을 위한 운동 시간을 통해 함께 교감하는 등 다양한 시간을 보내며 봉사활동을 마무리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단원들은 이번 봉사활동이 유기견의 실태와 문제점에 대해 알 수 있는 좋은 경험이었으며 반려견 실태를 많은 사람이 생각할 수 있도록 블로그 포스트 활동을 이어나갈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어 쉼뜰 내 유기동물을 위한 사료와 배변패드를 전달하며 유기동물 보호에 애쓰는 쉼뜰 관계자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해바라기 봉사단’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직접 찾아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대학생 봉사단체로 2017년에 발족해 현재 4기가 활동하고 있다. bhc치킨은 자율적으로 진행되는 봉사단 활동에 따른 비용을 전액 지원하는 등 미래세대인 청년들이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이해하고 공감하기 위해 봉사단 활동에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김동한 bhc치킨 홍보팀 부장은 “최근 유기견에 의한 농가 피해가 벌어지는 등 유기동물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더욱 필요할 때”라며 “이번 봉사활동이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유기견에 대한 경각심을 가지게 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