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생(生) 유산균 담은 ‘그릭 요거트 레몬 케이크’ 출시
상태바
파리바게뜨, 생(生) 유산균 담은 ‘그릭 요거트 레몬 케이크’ 출시
  • 이해나 기자
  • 승인 2020.07.28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PC만의 특허 토종 생유산균 약 350억 마리 이상 함유
파리바게뜨는 생유산균을 담은 그릭요거트 레몬케이크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파리바게뜨는 생유산균을 담은 그릭요거트 레몬케이크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해나 기자] 파리바게뜨가 특허받은 토종 생(生) 유산균을 담은 ‘그릭 요거트 레몬 케이크’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그릭 요거트 레몬 케이크’는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가 개발해 특허 받은 토종 생유산균 3종(SPC SNU 72-1, SPC SNU 70-2, SPC SNU 70-3)이 함유된 제품이다.

이 제품은 촉촉한 스폰지 케이크에 약 350억 마리 이상의 토종 생유산균이 함유된 진한 그릭 요거트와 부드러운 생크림을 조화시켜 본연의 진한 풍미를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레몬·유자잼을 넣어 상큼함도 더했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케이크도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식문화를 만들기 위해서 완전히 새로운 개념의 케이크를 선보인다"며, "앞으로도 파리바게뜨 고유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