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핸드캐리'용 추석 선물세트 할인 판매한다
상태바
현대백화점, '핸드캐리'용 추석 선물세트 할인 판매한다
  • 김성현 기자
  • 승인 2020.09.27 0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 한우세트 정
현대백화점 한우세트 정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김성현 기자] 현대백화점은 오는 29일까지 선물세트를 직접 들고가는 ‘핸드캐리’ 고객들을 겨냥해 정육·굴비·멸치 등 추석 선물세트 100여 종을 10~30% 할인 판매한다고 27일 밝혔다.

 주요 상품은 '현대특선 한우 정 세트 17만원 5,000원 (정상가 19만원)', '영광 특선 참굴비 매 13만원(정상가 15만원)', 'Dried-H 우리바다 멸치 블루에디션 8만원(정상가 10만원)' 등이다.

 특히, 핸드캐리용으로 수요가 높은 건과·버섯·장류 등도 20% 할인해 선보인다. '향과집성방 오복 건과 세트 8만원(정상가 10만원)', '건강채움 버섯 세트 6만4천원(정상가 8만원)', '명인명촌 미소 선 세트 9만9,000원(정상가 11만원)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현대백화점은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에서 28일까지 선물세트를 구매하면 명절 연휴 전날인 29일까지 배달해주는 '명절 임박 배송 서비스'를 운영한다. 

 현대백화점은 각 점포에서 선물세트를 5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 대상으로 점포별 반경 15km내 지역까지 무료 배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5만원 미만 선물세트 구매 고객은 배송비(5,000원)를 내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현대백화점은 압구정본점·신촌점·미아점·디큐브시티점·울산동구점 등 추석 전날(30일)까지 영업하는 5개 점포의 경우, 반경 5km 이내 지역에 한해 근거리 배송 서비스도 제공한다. 30일 오후 5시까지 주문하면 추석 전에 선물을 받아볼 수 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각 점별로 명절 선물을 준비하는 고객들의 쇼핑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명절 임박 배송 서비스를 운영 중에 있다”며 “선물세트를 아직 준비하지 못한 고객들을 위해 품목별로 다양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