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 드롭탑, 코로나19 지친 고객 위해 토스트+삶은 달걀 무료 제공 ‘모닝서비스’ 시작
상태바
카페 드롭탑, 코로나19 지친 고객 위해 토스트+삶은 달걀 무료 제공 ‘모닝서비스’ 시작
  • 김영목 기자
  • 승인 2020.11.18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힘내라!’ 카페 드롭탑, 코로나19에 지친 고객들 응원의 감동 신메뉴
카페 드롭탑이 18일부터 시작하는 삶은 달걀과 토스트 무료 제공하는 ‘모닝서비스’
카페 드롭탑이 18일부터 시작하는 삶은 달걀과 토스트 무료 제공하는 ‘모닝서비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김영목 기자] 스페셜티 커피전문점 카페 드롭탑(회장 임문수)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친 고객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한 신메뉴 ‘모닝서비스’를 마련했다.

카페 드롭탑의 ‘모닝서비스’는 18일부터 전국 오프라인 매장(일부 매장 제외)에서 아메리카노 R(레귤러) 사이즈를 주문하는 고객에게 갓 구운 토스트와 갓 삶은 달걀을 무료로 제공한다. 해당 메뉴는 오전 8시부터 오전 11시 30분까지 매장에서 구매 시에만 이용 가능하다.

‘모닝서비스’는 아메리카노 주문 즉시 버터를 발라 구운 고품질의 하프토스트로 쫄깃하고 바삭한 식감을 안겨주며, 포근함이 느껴지는 삶은 달걀에 아메리카노 한 모금이 더해져 완벽한 조화를 이룬다.

드롭탑은 ‘모닝서비스’의 이용 시간대를 오전으로 설정해 고객이 따뜻하고 든든한 하루를 보낼 수 있도록 메뉴 구성에 심혈을 기울였다. 커피 한잔 가격으로 아침식사까지 해결할 수 있어 그야말로 ‘갓성비’다. 특히 아침부터 많은 에너지가 필요한 등교하는 학생과 출근길의 직장인에게는 ‘취향 저격’ 메뉴로 기대를 모은다.

드롭탑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친 고객이 회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기 위해 ‘모닝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메뉴 개발을 통해 소소하지만 확실한 감동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드롭탑의 ‘모닝서비스’는 매장에서 아메리카노를 직접 구매(배달서비스 이용 시 불가)하는 고객에 한 해 토스트와 삶은 달걀을 제공하며, 제휴 할인 및 쿠폰 행사 등 중복 할인과 적립은 적용 불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