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지오코리아, ‘더블유 17 · 더블유 아이스’ 2종 리뉴얼 출시
상태바
디아지오코리아, ‘더블유 17 · 더블유 아이스’ 2종 리뉴얼 출시
  • 이해나 기자
  • 승인 2020.11.18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블유 17’, ‘더블유 아이스’ 리뉴얼 출시, 강화된 더블유 바이 윈저 라인업 완성
디아지오코리아에서 프리미엄 저도주 ‘더블유 17(W 17)’과 ‘더블유 아이스(W ICE)’ 2종을 리뉴얼 출시했다.
디아지오코리아에서 프리미엄 저도주 ‘더블유 17(W 17)’과 ‘더블유 아이스(W ICE)’ 2종을 리뉴얼 출시했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해나 기자] 디아지오코리아가 ‘더블유 바이 윈저(W by Windsor)’ 라인업의 리뉴얼을 완료했다. 한국 소비자의 니즈에 맞춘 보다 다양한 ‘도수’와 ‘연산’, ‘풍미’를 제공하는 신제품 라인업을 구축했다.

국내 1위 위스키 업체 디아지오코리아(대표 댄 해밀턴)는 17일 프리미엄 저도주 ‘더블유 17(W 17)’과 ‘더블유 아이스(W ICE)’ 2종을 리뉴얼 출시한다고 밝혔다.

디아지오코리아는 지난 7월 선보인 국내 최초 32.5도의 신제품 ‘더블유 19’, ‘더블유 허니’와 이번 리뉴얼 신제품 2종을 통해 더욱 완성도 높은 저도주 라인업을 구축했다. 슈퍼프리미엄 스카치위스키 원액을 담은 ‘더블유 19’와 ‘더블유 17’, 스코틀랜드산 헤더허니가 함유된 ‘더블유 허니’, 영하 8도 냉각 여과 기술로 탄생한 ‘더블유 아이스’ 등 각각의 풍미로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한다.

‘더블유 17’과 ‘더블유 아이스’는 부드러운 목넘김을 선호하는 소비자의 기호에 맞춰 출시한 알코올 도수 ‘35도’의 저도주다. 원액부터 보틀링까지 100% 스코틀랜드에서 생산했다. 이번 패키지 리뉴얼을 통해 ‘더블유 바이 윈저’ 브랜드의 젊고 감각적인 새로운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적용했다.

‘더블유 17’은 17년 숙성된 ‘슈퍼프리미엄 스카치위스키 원액’을 담아 퀄리티 높은 풍미가 특징이다. 오크향과 다양한 과일, 바닐라의 달콤하고 진한 풍미의 밸런스로 특히 고연산 원액이 주는 깊이 있는 풍미와 함께 저도주 특유의 부드러움이 잘 어우러져 오랜 여운을 남긴다는 평가다.

‘더블유 아이스’는 엄선된 스카치 위스키 원액에 부드러움을 극대화하기 위해 영하 8도의 냉각 여과 공법(Chill-filtering)으로 제조됐다. 달콤한 버터 캔디와 열대과일, 바닐라와 은은한 오크향의 깔끔한 풍미가 최적의 조화를 이뤄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부담 없는 저도주다.

특히 이번 리뉴얼 신제품 모두 국내 판매 1위 위스키 ‘윈저’의 탄생지이자 영국 왕실 인증 증류소인 ‘로열 라크나가(Royal Lochnagar)’ 증류소의 엄선된 원액으로 탄생됐다. 또한 ‘조니워커 킹조지5세’, ‘탈리스커’, ‘라가불린’ 등을 만든 마스터 블렌더 크레이그 월레스(Craig Wallace)의 블렌딩으로 위스키 본연의 ‘향’과 ‘풍미’를 더욱 높였다.

리뉴얼 된 새 보틀 디자인은 사각의 심플한 디자인에 세련된 블랙 컬러를 적용하여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상단의 ‘W’ 로고는 더블유 브랜드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표현했으며 하단에는 마스터 블렌더 ‘크레이그 월레스’의 서명으로 정통성을 강조했다.

리뉴얼된 ‘더블유 17’과 ‘더블유 아이스’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되었다. 450ml 기준 더블유 17의 출고가격은 33,820원(부가세 미포함)이며, 더블유 아이스는 18,790원(부가세 미포함)이다.

디아지오코리아의 관계자는 “이번 리뉴얼은 고객들의 트렌드를 반영하여 더블유 17과 더블유 아이스가 지닌 본연의 퀄리티는 유지하면서 보다 세련된 감성을 전달하기 위해 새롭게 디자인 됐다”라며, “디아지오코리아는 이번 리뉴얼 출시를 비롯하여 앞으로도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에 부응하는 제품들을 선보여 국내 위스키 시장 성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더블유 17’과 ‘더블유 아이스’는 국내 주세법상 ‘위스키’로, EU 법규 (European Spirit Drink Regulations) 기준으로는 ‘스피릿 드링크’로 분류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