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 여대생들의 디지털 역량 강화를 통한 취업 지원 나서
상태바
한국씨티은행, 여대생들의 디지털 역량 강화를 통한 취업 지원 나서
  • 박영심 기자
  • 승인 2020.11.30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권 업무 담당자의 온라인 멘토링 및 핀테크 관련 교육 제공으로 JA Korea(JA 코리아)와 함께 여대생들의 취업 진로 지원
지난 28일 한국씨티은행은 JA 코리아와 함께 온라인 ‘씨티-JA 여대생 잡(Job)담(談)’을 진행하고, 직무 멘토링 및 핀테크 관련 교육을 실시하였다. 이날 참가한 대학생들이 금융권 업무 담당자들이 진행하는 온라인 멘토링에 참여하고 있다.
지난 28일 한국씨티은행은 JA 코리아와 함께 온라인 ‘씨티-JA 여대생 잡(Job)담(談)’을 진행하고, 직무 멘토링 및 핀테크 관련 교육을 실시하였다. 이날 참가한 대학생들이 금융권 업무 담당자들이 진행하는 온라인 멘토링에 참여하고 있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박영심 기자] 한국씨티은행(은행장 유명순, www.citibank.co.kr)과 JA 코리아(회장 오종남, www.jakorea.org)는 지난 28일(토) 온라인 ‘씨티-JA 여대생 잡(Job)담(談)’을 통해 직무 멘토링 및 핀테크 관련 교육을 실시하였다.

여대생 잡(Job)담(談)은 한국씨티은행과 씨티재단이 JA 코리아와 함께 취업을 준비하는 특성화고 학생과 대학생들의 취업 역량 강화를 돕기 위해 운영 중인 씨티-JA Shining Future(샤이닝 퓨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활동은 금융권 취업에 관심이 있는 여대생들을 대상으로 한국씨티은행 및 기타 금융권 업무 담당자들의 생생한 멘토링과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금융업과 핀테크’라는 주제의 특강으로 이루어졌다. 이날 참가한 60여명의 여대생들은 금융권 업무 담당자들로부터 현장에서 필요한 역량을 듣고 디지털 금융에 대한 이야기도 나눌 수 있어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시간이었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은 온라인 인사말을 통해 “날로 중요해지는 디지털 기술에 대한 이해와 활용 능력을 향상시켜 취업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디지털 시대에 적합한 인재 양성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