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음식 저렴하게 장 보려면? 지금이 제격!
상태바
설 음식 저렴하게 장 보려면? 지금이 제격!
  • 김영목기자
  • 승인 2021.02.07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롯데온(ON), 오는 8일부터 14일까지 롯데슈퍼와 ‘설맞이 슬기로운 명절 장보기’ 시작
- 지난해 추석 연휴가 포함된 일주일간 구매 트렌드 반영해 행사기간, 상품 등 준비
- 설 연휴 기간 일부 점 제외 전 지역 당일배송 진행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김영목기자] 롯데온(ON)이 명절 전후 먹거리를 책임진다.

롯데온이 이달 8일부터 14일까지 롯데슈퍼와 함께 ‘2021 설맞이 슬기로운 명절 장보기’ 행사를 진행한다. 지난해 판매 데이터를 기반으로 명절 연휴 전후로 식품 매출이 몰렸던 점을 반영해 연휴 시작 3일전부터 연휴 마지막 날까지 본격적인 할인 행사를 진행하며, 가장 구매가 많았던 간편식을 중심으로 행사를 준비했다.

실제로, 롯데온이 지난해 추석 연휴가 포함된 일주일간(9월 28일 ~ 10월 4일) 식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연휴 전 2일간(9월 28일 ~ 9월 29일)과 연휴 마지막날의 매출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설 맞이 음식 장만으로 연휴 전 2일간의 식품 매출이 일주일 매출의 42%를 차지할 정도로 높았으며, 연휴 마지막날 식품 매출이 다시 크게 증가해 해당 기간 매출의 약 20%를 차지했다. 연휴 동안 먹었던 식품을 보충하려는 수요로 분석된다.

또한, 지난해 추석과 코로나바이러스가 없던 2019년 추석(9월 10일 ~ 9월 11일)의 연휴 전 2일간 매출을 비교한 결과 신선식품의 매출은 9.5% 감소한 반면 간편식 매출은 18.3% 늘었다. 특히 지난해 추석은 집에서 단출하게 보내는 고객이 늘며 ‘간편요리’의 매출이 8배이상 늘었으며, ‘포장수산물’이 93.8%, ‘밑반찬’이 78.2% 증가했다.

롯데온은 이러한 구매 트렌드에 맞춰 설 연휴 시작 3일 전인 이달 8일부터 연휴 마지막날인14일까지 행사를 진행한다. 제수음식과 연휴 먹거리 등 다양한 상품을 할인 판매하며, 행사기간 5만원 이상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엘포인트 3천점을 적립해준다.

먼저, 간편하게 명절을 준비할 수 있는 상품을 저렴하게 준비했다. 제수음식으로 'CJ 비비고 잔칫집 모둠잡채(576G)'은 6,990원에, 'CJ 비비고 도톰동그랑땡(425G*2입)'을 7,590원에 판매한다. 설 아침 떡국 재료로 '우정본가 국내산 떡국떡(1KG)'를 3,590원에, 'CJ 비비고 사골곰탕(500G)'을 1,190원에, 떡국에 같이 넣어 먹으면 좋은 'CJ 비비고 왕교자 만두(455G*2봉)’은 7,990원에 저렴하게 판매한다.

외출이 어려워 연휴기간 집에서 식사를 해결해야 하는 분들을 위한 먹거리도 준비했다. 집콕 필수품인 'CJ 햇반 (210G*10입)'을 9,900원에, '농심 안성탕면(125G*5입)'은 2,750원에 판매하며, '동원 살코기 마일드참치(150G*5입)'은 9,490원이다. 최근 가장 가격이 많이 오른 '무항생제계란(15입/특란)'은 5,490원이며, 간편하게 조리가 가능한 밀키트 상품으로 '언양식 소불고기(400G*2입)'은 15,900원에, '미미네 홍대미미네오리지널 국물떡볶이(570G)’은 4,990원에 판매한다.

또한, 설 연휴 기간 당일 배송이 가능해 구매를 놓친 상품을 빠르게 구매해 받아볼 수 있으며, 설 당일에도 일부 지역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배송을 받아볼 수 있다.

롯데슈퍼 최상미 큐레이션팀장은 “올해 설은 코로나 이후에 맞는 두 번째 명절로 지난 명절 구매 트렌드를 분석해 ‘설 맞이 장보기’ 행사를 준비했다”며, “특히 급격히 오른 물가로 인해 장보기가 부담스러워진 만큼 꼭 필요한 상품을 선정해 할인된 가격에 준비했으니 설 연휴 기간 합리적인 장보기 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