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 인도네시아 전력 케이블 공장 준공
상태바
LS전선, 인도네시아 전력 케이블 공장 준공
  • 정영선 기자
  • 승인 2022.01.26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력 인프라 구축, 수도 이전 등 아세안 최대 전선 시장
성장 시장 중심 현지화로 글로벌 권역별 공급망 구축
LS전선은 26일 아리핀 타스리프 인도네시아 에너지광물자원부 장관, 판지 위나타 AG그룹 회장, 김현우 LSAGI 법인장, 아구스 구미왕 까르타사스미타 인도네시아 산업부 장관,박태성 주인도네시아 대한민국 대사, 바흐릴 라하달리아 인도네시아 투자조정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도네시아 전력케이블 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LS전선은 26일 아리핀 타스리프 인도네시아 에너지광물자원부 장관, 판지 위나타 AG그룹 회장, 김현우 LSAGI 법인장, 아구스 구미왕 까르타사스미타 인도네시아 산업부 장관,박태성 주인도네시아 대한민국 대사, 바흐릴 라하달리아 인도네시아 투자조정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도네시아 전력케이블 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LS전선은 인도네시아 전력 케이블 공장(LSAGI)을 준공했다고 26일 밝혔다.  

 LS전선은 2020년 9월 자카르타市 인근 아르타 산업단지 64,000m²(19,360평) 부지에 공장을 착공해  전력 송, 배전용 가공 전선과 빌딩, 플랜트용 저압(LV) 전선 등을 주로 생산한다.  

인도네시아는 전력 인프라 구축과 건설 경기가 활발한 아세안 최대 전선 시장 중 하나이다. 회사측은 인도네시아가 수도 이전과 한국 기업의 진출 등으로 코로나 팬데믹 이후 전선 시장이 빠른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보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전선 업계에서는 각 나라마다 자국 업체를 보호하는 정책이 강화되고 있다”며, “LS전선은 해외 사업장별 현지 시장에 맞춘 신사업을 추진하고, 독자적 사업역량을 높이는 전략으로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LSAGI는 LS전선과 인도네시아 10위권 대기업인 아르타 그라하 그룹(Artha Graha Network, 이하 AG그룹)의 합작법인이다. LS전선은 AG 그룹의 은행, 호텔, 건설/리조트 등의 현지 사업 경험과 영업 네트워크 등을 활용해 시장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LS전선 인도네시아 생산법인 전경
LS전선 인도네시아 생산법인 전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