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린엔터테인먼트, 코엑스 아쿠아리움 인수
상태바
멀린엔터테인먼트, 코엑스 아쿠아리움 인수
  • 유정열
  • 승인 2022.04.28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고랜드 코리아, 씨라이프 부산에 이어 국내 영역 확대

가족 엔터테인먼트 및 어트랙션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 멀린엔터테인먼트(Merlin Entertainments, 이하 멀린)가 4월 28일부로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코엑스 아쿠아리움을 인수한다고 밝혔다.

코엑스 아쿠아리움은 3000톤 규모의 수조와 180개 이상의 해양 전시관을 보유한 국내 최대 규모의 수족관 중 하나로, 산천에서 아마존 열대우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수중 생물을 전시하고 있다.

멀린은 이번 인수를 통해 그동안 씨라이프(SEA LIFE) 아쿠아리움을 운영하며 쌓은 전문성을 한층 강화하고, 현재와 미래 세대에게 전세계 바다와 해양생물을 돌볼 수 있도록 교육하고 영감을 선사하는 경험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멀린은 전세계 주요 관문 도시에 미드웨이(Midway) 실내 어트랙션을 설립하려는 광범위한 전략의 일환으로 코엑스 아쿠아리움 인수를 결정했으며, 이로써 코엑스 아쿠아리움은 서울에서 멀린의 첫 번째 어트랙션이 되었다.

멀린은 부산 해운대 해변에 위치한 씨라이프(2014년 브랜드 변경)와 최근 강원도 춘천에서 성공적으로 가오픈을 마친 국내 최초의 글로벌 테마파크 레고랜드 코리아와 함께 한국에서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레고랜드는 오는 5월 5일 어린이날 정식으로 개장한다.

멀린은 올해 초부터 새로운 사업을 왕성하게 개발하고 있다. 코엑스 아쿠아리움 인수는 올해 멀린이 추진한 세 번째 사업이다. 앞서 멀린은 1월에 네덜란드의 디스이즈홀랜드(This is Holland)의 인수를, 2월에는 영국 캐드버리 월드(Cadbury World)의 운영권 및 브랜드 라이선스 취득 계획을 발표했다.

김영필 멀린엔터테인먼트 미드웨이 APAC 부문 대표이사 겸 사장은 “한국에서 매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코엑스 아쿠아리움과 직원들을 멀린의 가족으로 맞이하여 기쁘다.”며 “전문성과 탁월한 지식을 갖춘 코엑스 팀과의 협업을 통해 사업의 투자와 성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영필 사장은 서울에서 코엑스 아쿠아리움 운영을 이끌 예정이다.

롭 스미스(Rob Smith) 멀린엔터테인먼트 미드웨이 APAC 부문 총괄 대표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상징적이고도 사랑받는 수족관인 코엑스 아쿠아리움과 함께 일하게 되어 매우 흥분된다. 멀린은 해양 생물과 수중 환경을 보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코엑스 팀의 경험을 공유할 수 있어 기대된다.”고 말했다.

또한, “코엑스 아쿠아리움이 멀린의 APAC 미드웨이 어트랙션 포트폴리오에 추가됨으로써, 멀린은 한국에 대한 전반적인 투자와 APAC 미드웨이 전략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고 전했다.

멀린엔터테인먼트 로고
멀린엔터테인먼트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