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통신 플랫폼 ‘너겟’ 5G 요금제 전면 개편
상태바
LG U+, 통신 플랫폼 ‘너겟’ 5G 요금제 전면 개편
  • 김성숙
  • 승인 2024.06.02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청소 성능은 유지하고, 가격은 낮춘 온라인 전용 제품 출시 
dToF 장애물 감지·범퍼 센서로 전방의 장애물 감지하며 청소
'비스포크 AI 스팀'의 강력한 청소 성능과 위생 관리 시스템 유지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 )의 디지털통신 플랫폼 ‘너겟(Nerget)’이 차별화된 고객 경험 혁신을 위해 통신 요금 서비스를 전면 개편했다. 이동통신 3사 중 가장 저렴한 2만6,000원에 데이터 6GB를 제공하는 요금제를 시작으로, 1,000원 단위로 세분화된 18종의 다양한 요금제 라인업을 갖추게 된 것이 특징이다.

‘너겟’은 고객에게 초개인화된 통신 경험을 제공하는 선납형 요금 기반의 통신 플랫폼이다. 데이터 사용량에 따라 세분화된 16종의 5G 요금제와 가족·지인 간 결합 할인을 제공하는 ‘파티페이’, 매월 혜택이 달라지는 전용 멤버십 서비스인 ‘엑스템’ 등으로 MZ세대 고객의 관심을 받았다.

LG유플러스는 너겟 5G 요금제를 정규 상품으로 개편하면서, 기존 프로모션에 비해 요금제 가격은 낮추고 데이터 제공량은 늘렸다. 요금제 종류도 기존 15종에서 18종으로 확대했다. 18종의 요금제는 1,000원 단위로 가격과 데이터 제공량을 세분화해 고객이 자신의 데이터 사용 패턴에 따라 자유롭게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도록 개편했다.

가장 저렴한 요금제는 월 2만6,000원에 데이터 6GB를 제공, 기존 프로모션(월 3만원, 데이터 1GB)에 비해 혜택이 확대됐다. 데이터 제공량이 가장 크게 늘어난 요금제 구간은 월 4만5000원대로, 프로모션에서는 데이터 24GB 제공에 그쳤지만, 개편된 요금제는 50GB를 제공해 기존 대비 데이터 제공량이 26GB 크게 늘었다.

  LG U+, 통신 플랫폼 ‘너겟’ 5G 요금제 전면 개편
  LG U+, 통신 플랫폼 ‘너겟’ 5G 요금제 전면 개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