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최대규모 ‘서울푸드 2024’ 성황리 마쳐
상태바
역대 최대규모 ‘서울푸드 2024’ 성황리 마쳐
  • 유정인
  • 승인 2024.06.19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KOTRA 주최, 참관객 5.3만여 명 이상 운집,
지난해 대비 26% 증가 1,605개사 참여
2.4억 달러 규모 수출 상담 진행... 북미 등 전 세계 현장 수출계약 이어져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 이하 산업부)와 KOTRA(사장 유정열)가 6월 11일부터 나흘간 개최한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2024(이하 서울푸드)’가 성공적으로 폐막했다. 국내 최대규모이자 아시아 4대 식품 전문 전시회인 서울푸드는 글로벌 식품산업의 주요 플랫폼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올해로 42회차를 맞이한 서울푸드는 전 세계 51개국에서 온 1,605개 식품기업과 5.3만여 명의 참관객이 운집했다. 참관객 기준 역대 최대규모로 지난해 대비 참관객이 1만여 명 늘어 26% 이상 증가하는 기록적인 성과를 달성했다. 높아져 가는 한국 식품산업에 관한 기대치와 관심을 방증했다. 

특히 이번 서울푸드에서는 글로벌 식품시장을 공략하는 K-푸드의 수출 열기가 뜨거웠다. KOTRA 해외무역관에서 대거 유치한 전 세계 핵심 유통망 바이어 240개사와 우리 기업 640여 개사가 현장 수출 비즈니스를 전개했다. 총 2.4억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이 이루어졌으며 현장 수출계약도 줄을 이었다. 

또한  K-푸드 기업의 수출 최선호 지역인 북미시장 공략에 청신호를 울리는 현장 수출계약이 이어졌다. 소스 전문기업 M사에서 200만 달러에 달하는 대규모 수출계약과 오래된 전통을 가진 국내 제빵기업의 북미 수출 MOU 등 서울푸드를 계기로 다양한 식품 수출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산업부와 KOTRA는 이번 서울푸드의 성공을 발판 삼아 올해 하반기에는 우리 식품기업들의 아세안 시장공략을 위한 ‘서울푸드 인 방콕(SEOUL FOOD in Bangkok 2024)’을 개최할 예정이다. B2B 전시회와 B2C 팝업스토어로 구성된 이번 행사는 서울푸드의 첫 글로벌 진출 사례로 일 평균 3만 명 이상의 관광객들이 운집하는 방콕 최대 관광명소이자 쇼핑몰인 아이콘시암에서 개최된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와 KOTRA(사장 유정열)가 6월 11일부터 14일까지 개최한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2024’이 성공적으로 폐막했다. 이번 행사에는 5.3만여 명의 참관객이 운집해 역대 최대규모로 진행됐다. 행사장 현장 모습.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와 KOTRA(사장 유정열)가 6월 11일부터 14일까지 개최한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2024’이 성공적으로 폐막했다. 이번 행사에는 5.3만여 명의 참관객이 운집해 역대 최대규모로 진행됐다. 행사장 현장 모습. 

유정열 KOTRA 사장은 “올해 서울푸드 열기를 이어 이번 하반기에는 ‘서울푸드 방콕’을 개최해 국내 식품기업의 아세안 시장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며, “내년에는 더 많은 혁신적인 프로그램을 준비해 앞으로도 서울푸드가 글로벌 식품산업의 트렌드를 선도하는 전시회로 계속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