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17일간 삼겹살 최대 40% 할인
상태바
이마트, 17일간 삼겹살 최대 40% 할인
  • 유정인
  • 승인 2024.06.21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격안정화 ‘긴급대책’ 21일부터 ‘국내산/수입 삼겹살’ 연속할인 돌입
30일까지 ‘국내산 냉장삼겹살’ 비축물량 다 풀어 “4인분(800g) 1만5천원”
이후 1일부터 수입 냉동 ‘1kg 8,800원’-5일부터 수입 냉장 40%할인 등 이어져

이마트가 삼겹살 물가를 낮출 긴급 대책 행사를 시작한다.

‘금겹살’로 불릴 만큼 삼겹살 가격이 크게 상승한 가운데 많은 고객들이 이번 혜택을 누릴 것으로 기대된다.

이마트가 21일부터 내달 7일까지 총 17일 간 연이은 삼겹살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국내산 삼겹살부터 수입 냉장, 냉동 삼겹살까지 총 500톤의 물량을 준비했다.

우선6월 21일부터 30일까지는 ‘국내산 냉장 삼겹살/목심(100g)’을 정상가에서 1,000원 할인한 1,880원에 판매한다. 4인 가족이 먹을 경우, 삼겹살 4인분(800g)을 15,04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두 달 새 돼지고기 시세가 지속 상승하자 이마트는 자체 축산물 유통센터인 미트센터를 통해 사전에 물량을 비축해왔고, 최근 이슈인 삼겹살 물가를 안정화하기 위해 이번 행사 기간 동안 비축량을 전부 푼다.

이어 7월 1일부터는 무항생제, 동물복지 등 ‘브랜드 삼겹살’을 비롯해 저렴한 ‘수입 냉장/냉동 삼겹살’ 할인이 이어진다.

신세계포인트 적립시 7월 1일부터 4일까지 ‘브랜드 삼겹살/앞다리(100g)’를 신세계포인트 적립시 40% 할인하고, 7일까지 원료육 대량 매입으로 가격을 낮춘 ‘스페인 냉동삼겹살 1kg’를 8,800원에 판매한다.  

그 주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주말 3일(5~7일) 동안은 캐나다, 미국 등에서 들여온 ‘수입 냉장 삼겹살/목심(100g)’을 신세계포인트 적립시 40% 할인한 1,188원에 판매한다.

이 외에도 여름 별미, 가족 먹거리 등도 저렴하다. 오는 30일까지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아래 상품들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피코크는 삼겹살에 곁들여 먹기 좋은 냉면을 20~30% 할인한다.

한국소비자원 ‘참가격’이 발표한 지난 달 외식 냉면 한 그릇은 평균 1만1천원이다. 피코크는 다양한 고객 취향을 반영해 함흥식, 평양식 냉면을 모두 준비했고 각 2인분에 1만원이 안 되는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피코크 함흥식 물·비빔냉면(925g)’은 9,086원에, ‘피코크 평양냉면 2종(깔끔한맛 1,102g/진한맛 995g)’은 각 7,984원에 판매한다.

이 외 초여름 과일 ‘파머스픽 타이벡 자두(1kg/팩)’를 2천원 할인한 8,900원, ‘광어 연어 모둠회(350g 내외/팩)’를 25% 할인한 24,735원에 준비했다.

이마트 삼겹살 매장
이마트 삼겹살 매장

문주석 이마트 축산 팀장은 “돈육은 이마트 매출 순위 1위를 매년 차지할 정도로 고객들의 상시 수요가 크다”라며, “삼겹살 가격 안정화를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했으며, 앞으로도 물가 부담을 낮출 다양한 행사를 기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