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양, 4695 원통형 배터리 장착 완성차 4륜구동 시연....2024 부산 모빌리티쇼’통해
상태바
㈜금양, 4695 원통형 배터리 장착 완성차 4륜구동 시연....2024 부산 모빌리티쇼’통해
  • 김성숙
  • 승인 2024.06.27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높은 에너지 밀도, 빠른 충전 속도, 높은 안전성 및 긴 수명 확보

 ㈜금양(회장 류광지)은 오는 28일 『2024 부산 모빌리티쇼』에서 4695 원통형 배터리를 장착한 4륜구동 완성차 모형을 전격 공개하고 참여 내빈들 및 주요 인사들과 함께 구동을 시연한다고 하루 앞서 열린 27일 프레스데이 행사에서 밝혔다.

금양은 지난 3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인터배터리 2024』에서 국내 최초로 꿈의 이차전지라 불리는 4695 원통형 배터리를 공개해 관련 기업들을 놀라게 했던 바 있다. 

이번 시연을 통해 공개되는 금양의 원통형 배터리 축약 기술은 높은 에너지 밀도로 보다 빨리 충전되고, 보다 오래 사용하며, 보다 안전하고 경제적인 원통형 배터리를 만든다는 개발 목표를 달성했다. 대표적인 3가지 성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높은 에너지 밀도다. SMLAB에서 세계 최초로 개발 양산중인 울트라 하이니켈 97%의 단결정 NCMA 양극재를 100% 단독 사용해 원통형 전지 세계 최고의 에너지 밀도인 290Wh/Kg를 확보했다. 이에 따른 테슬라의 4680 대비 주행거리는 약 44% 확장됐고, 전기차 팩 제작시 셀 수량은 약 31% 감소했다.

둘째, 빠른 충전 속도다. SMLAB의 고용량 클러스터 단결정 양극재와 금양의 배터리 공정 기술을 융합해 내부 저항 등 관련 특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성능을 최적화했다. 테슬라 30분(2C) 충전 대비 금양은 20분(3C) 충전이 가능한 급속 충전 기술력 확보를 통해 고객 요구에 대응했다.

셋째, 높은 안전성 및 긴 수명이다. 단결정 NCMA 양극재는 전지 내부에서 입자 안정화로 발열 온도 228℃, 발화 온도 240℃로 다결정 대비 약 25℃가 높아 매우 우수한 열적 안전성 특성을 갖고 있다. 또한 단결정 양극재의 전극 고합제 구현 시 입자 손상이 없어 충방전시 부 반응에 의한 Gas 발생이 일반 다결정 대비 약 70% 이상 감소해 긴 수명의 배터리 기술을 확보했다.

금양은 이번 행사를 통해 금양이 자랑하는 광산개발부터 원료 확보, 소재 생산, 배터리 제조에 이르는 K밸류체인과 배터리 제조공정을 자세히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3월 국내 최초로 개발에 성공한 4695 원통형 배터리의 시연과 몽라광산 3D가상 VR체험, 자동차 시뮬레이터 체험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2024 부산모빌리티쇼』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금양 이광용 본부장은 “부산 시민들과 부산시의 적극적인 성원과 지원 덕분에 금양이 지금까지 성장할 수 있었다”며 “이번 부산 모빌리티쇼를 통해 금양의 70년 역사의 성과와 현재의 기술력을 증명하고, 혁신적 발상과 개척 정신으로 세계 최고의 원통형 배터리 기업으로 성장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미래의 비전과 청사진을 제시함으로써 시민들과 함께 성장하는 시민 기업으로서의 진면목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금양이 제작한 4695배터리 장착 사륜구동 완성차 모형도 및 재원
 금양이 제작한 4695배터리 장착 사륜구동 완성차 모형도 및 재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