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역량 키우자" 상의-한은 경제강좌 협약
상태바
"글로벌 역량 키우자" 상의-한은 경제강좌 협약
  • 정상진 기자
  • 승인 2016.01.25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정상진 기자] 대한상공회의소와 한국은행은 25일 중구 세종대로 상의회관에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참석한 가운데 국내 기업의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 제고를 위한 경제 강좌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신 글로벌 경제 정보를 제공하고 국제 비즈니스 환경에서 경쟁력 있는 인재를 육성하는 것이 우리 경제의 성장 잠재력 확충에 중요하다는 점에 대한상의와 한은이 의기투합함으로써 이뤄진 협약이다.

두 기관은 글로벌 경제 이슈·금융 동향 세미나와 경제 금융 강좌를 개최한다.

세미나는 글로벌 리스크, 핀테크, 빅데이터, 글로벌 금융시장 등 다양한 주제에 걸쳐 분기별 1회씩 연간 총 4회 열린다.

경제 금융 강좌는 금리와 환율, 금융시장의 이해와 재무의사결정, 외화자산의 관리와 기업 리스크 관리 등 경영전략 수립을 위한 주제로 상·하반기 8회씩 총 16강좌로 진행될 계획이다.

강호민 대한상의 국제본부장은 "우리는 제조업 강국으로 부상하는 중국, 첨단 기술을 내세우는 선진국들과 경쟁해야 한다"면서 "전국 71개 상공회의소, 16만 회원사 네트워크를 가진 상의와 국내 최고의 경제·금융 전문 기관인 한국은행의 이번 협약이 국내 기업의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