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 개봉 첫 주 350만 관객돌파
상태바
'마스터' 개봉 첫 주 350만 관객돌파
  • 김영목 기자
  • 승인 2016.12.28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김영목 기자] 이병헌, 강동원, 김우빈 주연의 범죄 액션영화 '마스터'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35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 5일 만에 300만을 돌파하는 등 빠른 흥행속도로 연말 극장가를 점령했다. 이번 주에는 새로운 스타워즈 시리즈 '로그 원: 스타워즈 스토리'와 애니메이션 '루돌프와 많이있어'가 개봉했다.
 
영화 예매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순위에서는 '마스터'가 예매율 32.5%로 2주 연속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동물들의 오디션을 소재로 한 뮤직 애니메이션 '씽'은 예매율 17.5%로 2위를 차지했다. 행성을 파괴하는 ‘데스 스타’의 설계도를 훔쳐야 하는 작전을 그린 SF 블록버스터 '로그 원: 스타워즈 스토리'는 예매율 13.1%로 3위에 올랐다.
 
라이언 고슬링, 엠마 스톤 주연의 뮤직 드라마 '라라랜드'는 예매율 10.3%로 4위를 차지했고, 김남길 주연의 재난 블록버스터 '판도라'는 예매율 5.1%로 5위에 올랐다. 차주 개봉 예정인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은 예매율 4.9%로 6위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