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현지화’ 하이트진로 본격 추진
상태바
‘베트남 현지화’ 하이트진로 본격 추진
  • 윤경숙 선임기자
  • 승인 2017.05.07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 확대, 연내 프랜차이즈 사업 시행
▲ 지난 5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하이트진로 김인규 사장(가운데)이 하노이대학교와 하노이외국어대학교 교수들과 함께 장학금 수여관련 양해각서(MOU)에 서명하고 있다.

[코리아포스트 윤경숙 선임기자] 베트남시장 현지화 전략에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본격화한다. 

하이트진로  현지 법인 ‘하이트진로베트남(법인장 안주현)’은 지난 5일 수도 하노이의 한 호텔에서 장학금 전달식을 가지면서 현지화에빠싹근접하고 있다.

이번 장학금은 하이트진로베트남이 하노이 국립대학 등 현지 대학생 10명에게 1인당 2천만 동씩 총 2억 동(1천만원)을 전달했는데  현지  하이트진로 소주제품(참이슬, 진로24 등) 판매금액의 일부를 적립해 조성한 것이다.
 
하이트진로베트남은 현지인들에게 친근한 이미지를 전달하기 위해 장학사업뿐만 아니라 환아 지원사업 등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추진한다고 밝혔다. 

또, 하이트진로 브랜드 전문매장인 프랜차이즈 사업도 진행한다. 올해 안에 하노이 시내에 1호점을 론칭하고 2020년에는 10개로 확대해 브랜드 홍보와 판매 기반을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지난해 설립된 하이트진로베트남의 2016년 매출액은 252만 달러이며, 올해는 2배 가까이 성장할 것으로 예상하고  2020년까지 연간 매출액 1천만 달러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