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아시아 시장 공략 본격화
상태바
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아시아 시장 공략 본격화
  • 편도욱 기자
  • 승인 2017.05.18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편도욱 기자] 넷마블게임즈는 초대형 모바일 MMORPG(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 개발사 넷마블네오)’이 아시아 사전예약 16일 만에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레볼루션은 오는 6월 14일 중국, 일본을 제외한 태국, 대만, 싱가포르 등 아시아 11개국에 정식 출시하며 글로벌 진출의 첫발을 내디딘다. 지난 2일부터 진행한 사전예약에는 지난 5월 17일 100만 명을 돌파해 높은 관심을 받고 있음을 증명했다.
 
지난 3일 태국에서 열린 쇼케이스에는 현지 미디어, 이용자 등 350여 명이 참석했으며, 지난 5일 열린 대만 쇼케이스에서도 180여 명이 참석하고 주요 뉴스로 다루는 등 큰 주목을 받았다.
 
넷마블 조신화 사업본부장은 “‘레볼루션’이 태국, 대만 등 아시아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도 새로운 변화를 줄 수 있을지 현지에서도 주목하고 있는 부분”이라며 “안정적인 게임을 선보일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에 선보이는 레볼루션은 영어, 태국어, 타이완어를 지원하고, MMORPG 장르에 친숙하지 않은 해외 이용자들을 위해 게임 가이드, 초보자 퀘스트 등을 강화했다. 레볼루션 스토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현지 성우들을 섭외해 음성 녹음 작업을 진행하기도 했다.
 
넷마블은 3분기 일본, 4분기 중국에 레볼루션을 정식 출시할 예정이며, 미국 및 서구시장은 이르면 4분기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