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노인회, ‘2018년 정기총회’ 개최
상태바
대한노인회, ‘2018년 정기총회’ 개최
  • 김태문 기자
  • 승인 2018.02.27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사업실적 및 결산보고, 2018년 사업계획 및 예산안 심의
▲ 2018년 대한노인회 정기총회 단체 기념 사진

[코리아포스트 김태문 기자] 대한노인회가 무술년 첫 정기총회를 열었다.

대한노인회(회장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는 26일 오전 11시 서울시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지하 국제회의장에서 ‘2018년 대한노인회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총회에는 박주선 바른미래당 공동대표, 조배숙 민주평화당 대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국회원내대표, 홍문표 자유한국당 사무총장을 비롯해 전국 16개 시․도연합회장과 245개 지회장을 포함한 대한노인회 대의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대한노인회는 이날 총회에서 2017년도 사업실적 및 결산보고와 함께 2018년도 사업 계획 및 예산안을 심의했다. 대한노인회의 2018년 핵심 사업은 크게 ‘어른다운 노인으로 존경받는 노인상 구현’, ‘치매 걱정 없는 노인건강 행복시대’, ‘노인 소득, 일자리, 봉사 확대’, ‘조직의 역량 강화와 활성화’ 등 4대 분야 13개 중점 과제다.

이와 함께 대한노인회는 이날 2명의 감사를 선임하고, 대한노인회장 표창, 한석, 소암공로상 시상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