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장애인의 날' 맞이 사회공헌활동 진행
상태바
SPC그룹, '장애인의 날' 맞이 사회공헌활동 진행
  • 유승민 기자
  • 승인 2018.04.18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유승민 기자] SPC그룹은 ‘장애인의 날(4월 20일)’을 앞두고 17일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산성대로에 위치한 장애인생활시설 ‘소망재활원’을 찾아 80여명의 장애인들과 함께 아이스크림 파티를 열고 식사보조 등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SPC그룹 임직원들은  ‘SPC 행복한 빵 나눔차’, ‘배스킨라빈스 핑크카’와 함께 소망재활원을 찾아 장애인들에게 배스킨라빈스의 아이스크림을 비롯해 파리바게뜨와 던킨도너츠의 제품을 선물하며 즐거운 시간을 함께 보냈다.

또한 서울특별시 용산구, 전라북도 김제시 등 지역사회에서 진행하는 ‘장애인의 날’ 행사에도 간식용 빵 2천여 개를 후원했다.

▲ 사진=SPC그룹 임직원들이 17일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에 위치한 소망재활원에서 배스킨라빈스 핑크카와 함께 아이스크림 파티와 식사보조 등 봉사활동을 진행했다.(SPC그룹 제공)

SPC그룹 관계자는 “장애인의 날을 앞두고 임직원과 장애인이 한자리에 모여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장애인의 재활의욕을 고취할 수 있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PC그룹은 장애인 자립 지원과 일자리 창출 등 장애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장애인 직원이 직접 만든 빵과 커피를 판매하는 ‘행복한 베이커리&카페’는 2012년 9월 1호점에 이어 현재 7호점까지 열어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과 자립에 기여했다. ‘행복한 베이커리&카페’는 서울시, 푸르메재단, 애덕의 집 소울베이커리(장애인 직업재활시설) 등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 기업이 협력하여 각자의 재능을 기부하는 새로운 사회공헌 모델로 평가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