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트리플래닛과 브랜드 숲 가꾸기 나서
상태바
롯데주류, 트리플래닛과 브랜드 숲 가꾸기 나서
  • 유승민 기자
  • 승인 2018.04.19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유승민 기자] 롯데주류(대표 이종훈)는 4월 19일 사회혁신 기업 '트리플래닛'(대표 : 김형수)과 '브랜드 숲 가꾸기'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롯데주류는 이번 협약식으로 수원지 등에 브랜드 숲을 조성하고 지속적으로 가꿔나간다는 계획이다.

▲ 사진=롯데주류 이종훈 대표와 트리플래닛 김형수 대표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는 모습.(롯데주류 제공)

롯데주류는 '처음처럼'의 생산지이기도 한 강원도 지역에 지난 2월 대형 산불 피해가 있었던만큼 해당 지역에 첫번째 브랜드숲을 조성하기로 하고, 4월 28일 식수식과 함께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나무심기를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한편 (주) 트리플래닛은 세상 모든 사람이 나무를 심을 수 있는 방법을 만드는 소셜 벤처로 개인 또는 기업의 신청을 받아 숲을 조성하는 클라우드펀딩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중국 사막화방지 숲, 세월호 기억의 숲, 네팔 지진 피해 지역 복구를 위한 커피나무 농장 등 다양한 환경적, 사회적 가치가 있는 숲은 조성해 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