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2014 인재육성형 중소기업'지정
상태바
중진공,'2014 인재육성형 중소기업'지정
  • 윤경숙 기자
  • 승인 2014.12.23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개 기업 ... 홍보지원 등 각종 정책연계 지원
▲ 박철규 중진공 이사장(앞줄 왼쪽부터 4번째)과 한정화 중소기업청장(앞줄 왼쪽부터 5번째) 외 인재육성형 중소기업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코리아포스트=윤경숙기자]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박철규)은  23일 서울 리츠칼튼호텔에서 ‘2014년도 인재육성형 중소기업 지정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지정식은 박철규 중진공 이사장의 개회사와 한정화 중소기업청장의 축사로 시작되었으며, ㈜유니락, ㈜동신유압 등 우선 선정된 100개의 인재육성형 중소기업에 대한 지정서 및 현판 수여식이 이어졌다.
 
‘인재육성형 중소기업 지정제도’는 중소기업 인력지원 특별법 시행령 제17조의2에 의거하여, 기술능력, 연구개발역량 등 전문적 지식과 기능을 지닌 우수인력을 채용하거나 교육훈련 투자 등을 통하여 인재를 모범적으로 육성하는 중소기업을 선정하는 제도이다.
 
인재육성투자, 신규 우수인재 확보노력 등의 정량평가와 CEO의 의지, 인재육성 인프라 등의 정성평가를 통해 총 206개 신청업체 중 100개의 기업이 우선 선정됐으며, 지정규모는 추후 단계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중기청과 중진공은 인재육성형 중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에 대해 홍보 지원과 각종 정책연계 지원을 제공한다. 대학생 기자단이 기업을 직접 취재하여 제작한 컨텐츠를 언론, 인터넷, SNS, 취업포털 등으로 제공하고, 한국형 일‧학습 병행제 훈련기업, 희망사다리 장학생 취업기업, 마이스터고 및 특성화고 현장연수 등 각종 지원 사업에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중진공 관계자는 “인재육성형 중소기업 지정제도를 통해 중소기업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고, 기업 스스로 우수 인재를 양성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중진공은 인재육성과 관련하여 다양한 연수사업은 물론이고 중소기업인식개선사업, 내일채움공제 사업도 함께 시행하고 있기 때문에 시너지 효과가 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재육성형 중소기업지정제 관련 문의는 중진공 인력개발처(055-751-9822)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