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홍 코트라 사장 취임 "수출 1억달러 기업 400개 육성"
상태바
김재홍 코트라 사장 취임 "수출 1억달러 기업 400개 육성"
  • 윤경숙 기자
  • 승인 2015.01.02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재홍 코트라 신임사장

[코리아포스트=윤경숙기자] 김재홍(56) 전 산업통상자원부 제1차관이 2일 제19대 코트라(KOTRA) 신임 사장으로 취임했다.

 김 신임 사장은 2일 서울 서초구 코트라 본사에서 취임식을 겸한 시무식을 하고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김 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대외의존도가 높은 우리나라는 중요한 고비 때마다 돌파구를 해외에서 찾아왔다"며 "  '제2의 무역입국'을 이끌기 위해 중소·중견기업이 수출역군으로 거듭나도록 총력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3년 임기가 다하는 2017년까지 수출 중소기업 10만개와 수출 규모 1억 달러의 글로벌 전문기업 400개를 육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김 사장은 "제조업 위주의 무역구조로는 무역 2조 달러 달성이 어렵다"며 "문화콘텐츠, 의료, 농수산식품, 방위산업 등 새로운 수출분야를 개척하고, 중계·가공무역, 전자상거래, G2G(정부간 거래) 등 새로운 무역방식에 대응하기 위해서 코트라의 기능과 조직을 바꿔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밖에 창조경제의 성과를 확산시키기 위해 전국 17개 창조경제혁신센터와 연계해 벤처기업들의 글로벌화를 적극 지원하고, 기업들이 자유무역협정(FTA)과 경제외교 성과로 한층 넓어진 경제영토에 효과적으로 진출하도록 지원하겠다는 계획도 내놨다.  

김 사장은 "최근 드라마 미생을 보면서 많은 생각이 났다"면서 "인생이나 기업 모두 미생에서 완생으로 가는 치열한 과정에 있는데, 중소기업이 해외 진출을 통해 글로벌 전문기업이 되고, 외국기업이 우리나라를 거점으로 새로운 시장을 창출하는 것처럼 우리의 고객이 미생에서 완생으로 발전하는 과정에 코트라가 항상 함께 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재홍 코트라 신임사장은 한양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와 미국 위스콘신대에서 행정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2010년에는 한양대 행정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제26회 행정고시로 공직에 입문해 법제처·특허청·상공부·통상산업부·산업자원부· 지식경제부를 거친 산업·무역 분야 ‘정책통’으로 불린다.

그는 국무총리 국무조정실 산업심의관을 지내고 지식경제부에서 투자정책관·정책기획관·신산업정책관 등을 거쳐 2011년 6월 성장동력실장을 역임했다. 2013년 3월부터 지난해 7월까지는 산업부 제1차관을 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