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미사일 발사 직접 지도
상태바
김정은, 북한 미사일 발사 직접 지도
  • 피터조 기자
  • 승인 2019.07.2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조선에 엄중 경고 의미"
▲ 통일부 로고/사진=통일부 홈페이지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피터조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5일 단거리미사일 발사를 직접 지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6일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우리의 거듭되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남조선 지역에 첨단공격형무기들을 반입하고 군사연습을 강행하려고 열을 올리고 있는 남조선군부호전세력들에게 엄중한 경고를 보내기 위한 무력시위의 일환으로 신형전술유도무기사격을 조직하시고 직접 지도하시였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다.

북한이 지난해 시작된 한반도의 정세 변화 속에서 벌인 다양한 사격훈련 중 ‘위력시위사격’이라는 표현을 사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앞서 북한은 지난 25일 오전 5시 34분과 5시 57분 원산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의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청와대는 북한이 발사한 2발 모두에 대해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분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