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흥그룹, “대우건설 인수해도 주택 브랜드 통합 안한다”
상태바
중흥그룹, “대우건설 인수해도 주택 브랜드 통합 안한다”
  • 강세준
  • 승인 2021.07.09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건설의 주택 브랜드 ‘푸르지오’와 중흥그룹의 ‘중흥 S-클래스’를 둘러싼 시장의 우려에 대해 중흥그룹은 8일 “대우건설을 인수하더라도 양사의 주택 브랜드는 별도로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중흥건설.
사진=중흥건설.

 

양사의 주택 브랜드가 가진 강점이 다른 만큼, 각각의 경쟁력을 높이는 방식으로 주택사업을 진행하겠다는 의미다.

중흥그룹 관계자는 “중흥그룹은 대우건설 인수 후 양사의 동반성장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대우건설과 중흥그룹 임직원들 모두가 이번 인수 이후 최고의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건설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중흥그룹은 대우건설 임직원들의 역량이 발휘될 수 있도록 고용안정과 경영 자율성을 최대한 보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