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금융, 전남지역 호우피해 극복 위한 전사적 지원 나서
상태바
농협금융, 전남지역 호우피해 극복 위한 전사적 지원 나서
  • 김진수
  • 승인 2021.07.14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금융지주 손병환 회장은 지난 13일, 전남 해남군과 장흥군을 방문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농민들의 어려움을 직접 듣고, 대책 마련을 위한 현장 파악에 나섰다고 14일 밝혔다.

사진= NH농협금융지주
사진= NH농협금융지주

 

전남 해남과 장흥 지역은 지난 7월 5일부터 7일까지 최대 500mm가 넘는 집중호우로 800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심각한 피해를 입은 지역이다.

이날 손 회장은 현장을 방문하여 ▲농업정책자금 신규 지원 ▲농축산 경영자금 상환연기 및 이자감면 ▲농작물재해보험 피해보상을 위한 신속한 현장조사 등 종합적인 금융지원을 약속하고, 피해를 입은 농가와 이재민을 위한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손병환 회장은 “집중된 호우로 주택과 농경지가 침수되는 등 농민의 피해가 심각한 현 상황이 안타깝다”며, “농협금융 전 계열사가 긴밀히 협조해 호우피해가 조속히 수습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금융은 이번 현장 방문을 시작으로 농협은행, 농협생명, 농협손해보험 등 소속 자회사를 통해 호우피해지역 일손돕기 및 금융지원 대책 마련 등 전사적 차원에서 호우피해 극복을 위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