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청소년 정서함양 사회공헌 프로그램 ‘시간여행자’ 전시회 개최
상태바
㈜두산, 청소년 정서함양 사회공헌 프로그램 ‘시간여행자’ 전시회 개최
  • 이진욱 기자
  • 승인 2021.08.13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문학, 사진 통해 청소년들의 올바른 가치관 형성과 건강한 성장 지원
‘빛과 나’ 테마로 사진과 에세이 전시
13일 서울 혜화동 혜화아트센터에서 열린 ㈜두산 청소년 정서함양 사회공헌 프로그램 ‘시간여행자’ 전시회 작품을 관람객들이 둘러보고 있다.(사진제공:두산)
13일 서울 혜화동 혜화아트센터에서 열린 ㈜두산 청소년 정서함양 사회공헌 프로그램 ‘시간여행자’ 전시회 작품을 관람객들이 둘러보고 있다.(사진제공:두산)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이진욱 기자] ㈜두산이 청소년 정서함양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 ‘시간여행자’의 결과물을 선보이는 전시회를 13~18일 서울 혜화동 혜화아트센터에서 개최한다.

‘시간여행자’는 2012년에 시작된 ㈜두산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청소년들의 올바른 가치관 형성과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프로그램은 ▲인문학 ▲나눔인성 ▲사진/영상교육으로 교과목을 설계해 중학교 자유학기제 수업 과정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올해는 서울 시내 5개 중학교에서 온오프라인 수업을 병행해 진행됐다.

이번 전시회에는 ‘빛나〮(꾸밈없이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도 충분히 빛나는 우리)’를 테마로 한 참여학생들의 사진과 에세이 150 여 점이 소개된다. 최대한 많은 사람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혜화동 ‘혜화아트센터’(8/13~18), 을지로4가 ‘을지로 아뜨리愛’(8/15~27) 등 두 곳에서 전시한다.

학생들은 올해 3~7월 전문강사 및 30여명의 대학생 서포터즈의 지도와 도움을 받으며, 이론 수업과 DSLR 카메라 조작 실습, 현장 출사 등의 체험활동을 수행했다. 또한 다양한 인문학 강의와 토론, 토크콘서트 등을 통해 자신만의 시각으로 세상을 보는 방법을 체험했다.

㈜두산 관계자는 “4개월이라는 시간 동안 학생들이 스스로에 대해 고민하고, 올바른 가치관 형성을 위해 노력한 과정들을 이번 전시회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우리 미래세대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펼쳐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두산은 지난해부터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진행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기획하고, 기존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비대면으로 전환해 실시하고 있다. 발달장애 청소년들의 생활체육을 지원하는 ‘우리두리’ 프로그램의 경우 커리큘럼을 개편해 국내 최초로 비대면 온라인 생활체육 교실을 운영했으며, 임직원들의 걸음 수에 비례한 기부금을 지역사회에 후원하는 ‘나눔걷기 캠페인’, 임직원의 개인적인 기념일에 기부에 참여하는 모금이벤트 ‘기부하기 좋은 날’ 등의 활동을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