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을 통해 신뢰와 윈윈 사업이 활성화 됩니다”
상태바
“우정을 통해 신뢰와 윈윈 사업이 활성화 됩니다”
  • 발행인 이경식, 편집국장 이갑수, 편집부국장 성정욱
  • 승인 2021.10.2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주한 니카라과 대사가 코리아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강조

“우정에는 신뢰가 생기고, 신뢰에는 좋은 사업 파트너가 생깁니다.
따라서 한국의 모든 투자 기업은 니카라과가 투자 기회로 가득 찬 땅이라는 확신을 가질 수 있습니다”라고 최근 ‘코리아포스트’와 가진 단독 인터뷰에서 새로 부임한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주한 니카라과 대사가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2월 17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주한대사 신임장 제정식에서 정의용 외교부 장관(오른쪽),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주한 니카라과 대사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대사는 또한 니카라과는 그 지역에서 가장 좋은 투자 진출국 이라는 점도 강조하였다. 니카라과에는 100개 가까운 한국기업이 진출해 기업 자체 수입은 물론 양국의 경제협력에도 크게 이바지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중에 대사는 세아상역을 예로 들었다.
참고로 세아상역은 지난 3월 5일 이 지역사회에 안정적인 일자리와 위생적 근무환경을 제공한 공을 인정받았으며, 이에 대한 정부 차원의 감사를 표현하고자 ‘엔리크 에스피노자’ 니카라과 노동부차관이 공장 투어를 하였다.
이 밖에도 니카라과에는 이 나라에 진출하여 양국의 경제협력과 우호 증진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한국기업들이 대단히 많다. 그 중에서도 특히 모범적인 기업 중에는 한세, 신성, 헤퍼코리아 등 약 30여개의 한국 기업 및 협력업체가 진출해있으며, 총 투자규모는 1.5억불, 현지고용인원 3만명 이상 규모이다.
다음은 ‘코로넬 킨로치’ 주한 니카라과 대사가 인터뷰에서 말한 주요 내용이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가운데)가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코리아포스트 미디어 이경식회장 (왼쪽)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장미희 대사 비서관도 (오른쪽) 참석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가운데)가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코리아포스트 미디어 이경식회장 (왼쪽)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장미희 대사 비서관도 (오른쪽) 참석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오른쪽)와 코리아포스트 미디어 이경식회장이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 설치된 액자 안에서 미소를 짓고 사진 촬영하고 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오른쪽)와 코리아포스트 미디어 이경식회장이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 설치된 액자 안에서 미소를 짓고 사진 촬영하고 있다.

질문: 신임 주한 니카라과 대사로서 올해의 주요 사업 내용을 말씀해 주십시오.
답변:
먼저 대한민국 국민이 베풀어준 우정에 대해 니카라과 국민에게 깊은 감사를 표하고 싶습니다.
감사는 이 아름다운 나라에서 나의 주요 사업이자 일입니다.
나는 모든 한국인이 니카라과에는 도움을 줄 준비가 된 친구들이 있다는 것을 알기를 바랍니다.
우정을 통해 신뢰가 오고 신뢰를 통해 좋은 비즈니스 파트너가 됩니다.
따라서 모든 한국 투자자와 기업은 니카라과가 모든 부문에서 투자 기회로 가득 찬 땅이지만 중요한 것은 파트너가 될 준비가 된 신뢰할 수 있는 친구의 땅이라는 확신을 가질 수 있습니다.

 

문: 니카라과의 주요 산업과 제품을 소개해주세요.
답:
과거 한국과 니카라과의 무역 관계는 섬유 및 자동차 부문에 초점을 맞추었지만 양국 간의 자유 무역 협정 체결로 할 수 있는 투자의 가능성과 다양성이 기하급수적으로 확대되었습니다.
농업, 경공업 및 아웃소싱 서비스와 같은 핵심 산업에서 Green Energy, 수산업 및 창의적 스타트업에 이르기까지 가능성은 무한합니다.

문: 한국의 잠재적 투자자를 위한 니카라과의 투자 환경과 외국인 투자자를 위한 특혜에 대해 설명해 주십시오.
답:
니카라과는 안정적인 경제, 젊고 역동적인 인재, 고도로 발달된 인프라 및 글로벌 연결성을 갖춘 우호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갖추고 있습니다.
게다가 살기 좋은 곳이라 투자하기에도 안성맞춤입니다.
잠재적 투자자는 PRONicaragua라고 하는 전담 조직이 제공하는 서비스의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니카라과 투자에 대한 풍부한 정보를 찾을 수 있는 http://pronicaragua.gob.ni/en/을 방문하시기 바랍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에서 세 번째)가 니카라과의 전통 인형과 타악기를 들고 코리아포스트 회장 이경식 (왼쪽에서 네 번째), 코리아포스트 기자단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코리아포스트 편집부국장 성정욱, 조경희 부회장, 편집국장 케빈 리, 김명근 기자가 참석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에서 세 번째)가 니카라과의 전통 인형과 타악기를 들고 코리아포스트 회장 이경식 (왼쪽에서 네 번째), 코리아포스트 기자단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코리아포스트 편집부국장 성정욱, 조경희 부회장, 편집국장 케빈 리, 김명근 기자가 참석했다.

문: 한국 기업이 니카라과에 투자하기에 가장 매력적인 산업 분야는 무엇이라고 생각합니까?
답:
자유 무역 협정이 이미 체결되었고 국제 투자를 위한 이상적인 환경을 조성하려는 우리 정부의 의지로 인해 한국 기업이 투자할 수 있는 분야는 끝이 없습니다.
한국인은 창의적이고 열정적이며 사업을 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그들은 어떤 역경이 닥쳐도 거침없는 전진으로 많은 어려움을 딛고 일어섰습니다.
따라서 나는 모든 분야에서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고자 하는 사람들을 니카라과로 초대합니다.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 니카라과의 전통 꽃, 니카라과의 국기와 대한민국의 국기가 전시되어 있다.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 니카라과의 전통 꽃, 니카라과의 국기와 대한민국의 국기가 전시되어 있다.

문: 니카라과에서 한국의 뛰어난 기업들의 활동을 소개해주세요.
답:
현재 니카라과에 설립된 한국 최대 기업은 SAE-A입니다.
섬유 산업에서 수천 명의 니카라과 근로자를 고용하고 있습니다.
경제 발전과 SAE-A가 니카라과에 가져온 혜택 외에도 저는 SAE-A를 훌륭한 파트너로 만드는 인적 요소와 지역 사회의 도덕적 나침반을 지적하고 싶습니다.
그들은 진정으로 지역 사회의 일원이 된다는 철학을 가지고 있으며 공장에서 일하는 니카라과인 뿐만 아니라 지역 사회의 삶을 향상시키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충실합니다.
국제 운영의 인적 요소 활용과 경제적 이익을 위한 투자에 있어사실상 최고 수준입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와 코리아포스트 이경식회장이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서 니카라과 사진을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와 코리아포스트 이경식회장이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서 니카라과 사진을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문: 해외 한국 관광객들을 위해 니카라과의 관광지를 소개해주세요.
답:
니카라과는 세계에서 10번째로 큰 민물 호수부터 국제적으로 찬사를 받는 해변, 석호, 열대 우림, 화산 및 유네스코 세계 문화 유산에 이르기까지 천연 자원이 풍부한 나라입니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우리 국민의 따뜻함과 친절은 니카라과 여행을 잊지 못할 추억으로 만들어 줄 것입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와 코리아포스트 편집국장 케빈 리가 손에 니카라과의 전통 인형과 장식품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와 코리아포스트 편집국장 케빈 리가 손에 니카라과의 전통 인형과 장식품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문: 앞으로 한국과 니카라과의 경제적, 문화적 유대를 어떻게 더욱 강화할 것인지에 대한 대사님의 견해를 말씀해 주십시오.
답:
비록 우리가 완전히 다른 문화를 가진 지리적으로 먼 곳에 있지만, 우리는 실제로 당신이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비슷한 점이 많습니다.
사실 저는 이 아름다운 한국에 살기 시작했을 때부터 알게 된 흥미로운 많은 유사점을 공유하기 원합니다.
아이들의 게임, 음식, 행동, 일상 용품 및 기타 많은 놀라운 유사점에서 우리는 서로를 외국인이 아닌 친구로 볼 수 있는 공통점이 있습니다.
이러한 공통점을 찾아 타인과 관계를 맺을 수 있는 것이 인간관계를 강화시켜 줍니다.
따라서 니카라과 공화국 대사관에 오셔서 맛있는 커피를 나누고 이 놀라운 유사점들에 대해 즐거운 이야기를 나누고 또 새로운 발견을 공유할 수 있도록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왼쪽)와 코리아포스트 조경희 부회장이 니카라과의 전통 장식품과 타악기를 손에 들고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왼쪽)와 코리아포스트 조경희 부회장이 니카라과의 전통 장식품과 타악기를 손에 들고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문: 니카라과의 주요 산업과 제품을 소개해주세요.
답:
과거 한국과 니카라과의 무역 관계는 섬유 및 자동차 부문에 중점을 두었지만, 양국 간 자유무역협정(FTA) 체결로 할 수 있는 투자의 가능성과 다양성이 기하급수적으로 확대되었습니다.
농업, 경공업 및 아웃소싱 서비스와 같은 핵심 산업에서 Green Energy, 수산업 및 창의적 스타트업에 이르기까지 가능성은 무한합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와 코리아포스트 편집부국장 성정욱이 니카라과의 전통 장식품과 타악기를 손에 들고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왼쪽)와 코리아포스트 편집부국장 성정욱이 니카라과의 전통 장식품과 타악기를 손에 들고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 벽에 게시된 니카라과와 한국의 흥미로운 유사점에 대한 사진 및 관련 자료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 벽에 게시된 니카라과와 한국의 흥미로운 유사점에 대한 사진 및 관련 자료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오른쪽)와 코리아포스트 회장 이경식이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 설치된 액자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 (오른쪽)와 코리아포스트 회장 이경식이 10월 18일 주한 니카라과 대사관에 설치된 액자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코리아포스트 조경희 부회장(왼쪽)이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에게 니카라과 전통 모자를 던져 쓰게 하고 있다.
코리아포스트 조경희 부회장(왼쪽)이 주한 니카라과 로드리고 코로넬 킨로치 대사에게 니카라과 전통 모자를 던져 쓰게 하고 있다.
니카라과 미스키토스 부족의 원주민
니카라과 미스키토스 부족의 원주민
산 후안 델 수르가 내려다보이는 언덕에 있는 그리스도 동상은 니카라과의 상징적인 동상이다.
산 후안 델 수르가 내려다보이는 언덕에 있는 그리스도 동상은 니카라과의 상징적인 동상이다.
콘셉시온 화산은 완벽한 모양을 가진 가파르고 대칭적인 성층화산이며 니카라과에서 가장 활동적인 화산 중 하나이다.
콘셉시온 화산은 완벽한 모양을 가진 가파르고 대칭적인 성층화산이며 니카라과에서 가장 활동적인 화산 중 하나이다.
전통 의상을 입은 니카라과 인형들. 니카라과는 연극, 음악, 무용이 결합된 상징적인 니카라과 이야기인 엘 구귀엔세(El Güegüense)라는 민속 연극으로 유명하다.
전통 의상을 입은 니카라과 인형들. 니카라과는 연극, 음악, 무용이 결합된 상징적인 니카라과 이야기인 엘 구귀엔세(El Güegüense)라는 민속 연극으로 유명하다.
니카라과는 다양한 과일과 기타 식품을 생산한다.
니카라과는 다양한 과일과 기타 식품을 생산한다.
Las Sabanas 지방도시에 위치한 El Caracol 폭포는 자연과 접촉하고 니카라과 북부 지역으로 모험을 떠나기에 이상적인 장소이다.
Las Sabanas 지방도시에 위치한 El Caracol 폭포는 자연과 접촉하고 니카라과 북부 지역으로 모험을 떠나기에 이상적인 장소이다.
니카라과에는 경쟁력있는 농업 산업이 있으며 콩, 곡물, 쇠고기 및 돼지고기를 사용하여 많은 인기 있는 음식이 만들어집니다. 사진은 쌀과 콩으로 튀긴 요리인 갈로 핀토와 바나나 잎 위에 올려진 찐 카사바, 돼지고기, 절인 양배추 샐러드인 비고론을 보여주고 있다.
니카라과에는 경쟁력있는 농업 산업이 있으며 콩, 곡물, 쇠고기 및 돼지고기를 사용하여 많은 인기 있는 음식이 만들어집니다. 사진은 쌀과 콩으로 튀긴 요리인 갈로 핀토와 바나나 잎 위에 올려진 찐 카사바, 돼지고기, 절인 양배추 샐러드인 비고론을 보여주고 있다.
니카라과의 농부. 농부들은 1,800에이커의 담배를 재배하며 대부분이 그들이 개발한 Habano'98라 불린다.
니카라과의 농부. 농부들은 1,800에이커의 담배를 재배하며 대부분이 그들이 개발한 Habano'98라 불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