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넷, ESG경영 시동...한국건설자원협회와‘탄소중립 및 ESG 경영실천을 위한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 업무 협약’체결
상태바
하이넷, ESG경영 시동...한국건설자원협회와‘탄소중립 및 ESG 경영실천을 위한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 업무 협약’체결
  • 김성숙 기자
  • 승인 2022.08.1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송분야 탄소중립사회 실현 선두주자 하이넷, ESG 경영실천으로 한번 더 도약
◈ 순환골재 사용으로 기업의 환경경영과 사회적 책임을 다해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 실현

 

(좌)도경환 수소에너지네트워크 대표이사, (우)한국건설자원협회 박하준 회장
(좌)도경환 수소에너지네트워크 대표이사, (우)한국건설자원협회 박하준 회장

수소에너지네트워크(주) (대표이사 도경환, 이하 하이넷)은 탄소중립ㆍ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해 수소충전소 구축 시 품질인증 획득한 순환골재의 사용을 확대해 나감으로써 탄소배출량 감축에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하이넷은 11일 오전 한국건설자원협회(회장 박하준)와 ‘탄소중립 및 ESG 경영실천을 위한 수소 충전 인프라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 수소충전소 구축 현장에서의 순환골재 사용 확대를 위한 협력 및 지원, 실무협의 정례화 등에 대해 합의하며 상호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의 의미는 사회적으로 화두가 되고있는 탄소중립 및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청정에너지인 ‘수소’를 활용하며 수소충전소를 구축·운영하는 하이넷과 건설자원 순환 분야를 대표하는 한국건설자원협회가 상호 노력을 기울인다는 것에 큰 의의가 있다.

특히, 수소충전소는 순환골재 의무사용 대상에 해당하지는 않지만, 하이넷은 인증받은 순환골재를 구축 현장에 활용함으로써 탄소중립 등 정부정책에 부응하고 폐기물 처리 및 골재 구매 비용 예산을 절감해 나갈 계획이다.

하이넷 도경환 대표는 “양 기관이 협업함으로써 대한민국 탄소중립 정책 협업 모델의 우수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하이넷의 ESG 경영을 확대해 나가겠다” 고 밝히고, 한국건설자원협회 박하준 회장은 “탄소중립사회 실현을 위해 고품질 순환골재 사용 등 자원 재활용 확대를 위한 협회와 업계의 공동 노력에 적극 참여하며,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