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전통시장 활성화 위한 디지털전환 협력 나선다
상태바
KT, 전통시장 활성화 위한 디지털전환 협력 나선다
  • 김성숙 기자
  • 승인 2022.09.0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T-중소벤처기업부-전국상인연합회-동반성장위원회, 전통시장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 온누리상품권 결제 인프라 확대 및 DX 서비스 보급, 시장 내 통신 환경 개선 나서

▶ 디지코 기술로 전통시장의 디지털전환과 상권 활성화 위해 협력할 것

 

행사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좌측부터) 전국상인연합회 정동식 회장, KT 구현모 대표,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 동반성장위원회 오영교 위원장
행사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좌측부터) 전국상인연합회 정동식 회장, KT 구현모 대표,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 동반성장위원회 오영교 위원장

KT(대표이사 구현모, www.kt.com)는 5일 서울 노보텔앰배서더 동대문 호텔&레지던스에서 중소벤처기업부, 전국상인연합회, 동반성장위원회와 함께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 전국상인연합회 정동식 회장, 동반성장위원회 오영교 위원장, KT 구현모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완전한 회복과 시장 디지털 기반 구축 및 디지털전환을 통한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해 준비됐다.

KT는 전통시장의 디지털 전환과 디지털 격차 해소 지원을 위해 ▲온누리상품권 결제 인프라 확대 ▲DX서비스 보급 및 지원 ▲디지털 교육 ▲시장 통신환경 개선 등에 협력한다.

KT는 지난 달 출시한 카드형 온누리상품권 서비스 및 결제 플랫폼 확대를 위해 기술 및 정책적 협력에 참여하고, KT가 보유한 소상공인 DX서비스 통해 전통시장의 디지털전환을 지원할 예정이다. 디지털 디바이스 사용이 어려운 전통시장 상인들에게는 디지털 교육도 진행한다.

이외에도 시장 내 무료 WiFi Zone 시범구축, 노후 통신망 정비 등 전통시장의 통신환경 개선에 참여하고, 전통시장 디지털전환 협력을 위한 민관 협의체 구성·운영에도 함께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태풍에 의한 전통시장의 통신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안정적인 통신망 운영에도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은 “오늘 협약식은 초연결성으로 상징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지역 상권의 근간인 전통시장과 국가 정보 통신망의 근간인 KT를 연결하는 매우 뜻깊은 자리로, 이 협약이 우리 동네 상인들을 혁신형 기업가로 육성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KT 구현모 대표는 “KT가 그동안 진행해온 전통시장 지원들이 중소벤처기업부의 스마트·디지털 기반 소상공인 경영혁신 및 기업가형 소상공인 육성과 그 궤를 같이 한다고 생각한다”며, “KT가 보유한 디지코 기술로 전통시장의 디지털전환과 상권 활성화에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지속 협력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