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오클라호마주에 1호점 그랜드 오픈, 美 영토 20개 주로 확장
상태바
BBQ, 오클라호마주에 1호점 그랜드 오픈, 美 영토 20개 주로 확장
  • 김성숙 기자
  • 승인 2022.10.03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하반기 미국 7개 주에 첫 깃발 꽂는다…그 첫 번째 걸음, ”오클라호마도 BBQ답”

치맥 문화 선도, 치킨뿐 아니라 떡볶이, 김치볶음밥 등 다양한 한식 메뉴도 선보여

 

BBQ치킨_미국 오클라호마주 1호인 BBQ 오클라호마시티 매장 전경
BBQ치킨_미국 오클라호마주 1호인 BBQ 오클라호마시티 매장 전경

국내 최대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 그룹(회장 윤홍근)은 “미국 중남부 지역인 오클라호마 주에 1호 매장으로 오클라호마시티 BBQ 매장을 30일(미국 현지시간) 그랜드 오픈하며 급성장이 예상되는 미국 내 진출지역을 20개 주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신규 BBQ 매장은 오클라호마주의 주도인 오클라호마시티 150번가에 있다.

BBQ는 최근 뉴저지주에 11번째 매장 오픈을 밝힌 데 이어 오클라호마주에도 매장을 오픈하며 프랜차이즈의 본 고장인 미국 시장 선점을 위한 잰 걸음을 하고 있다.

이번 매장 그랜드 오픈에 따라 BBQ는 현지 소비자들에게 K-치킨 맛을 전달하며 치맥(치킨+맥주) 문화를 선도하면서 치킨뿐 아니라 떡볶이, 김치볶음밥 등 다양한 한식 메뉴도 선보인다.

특히, 오클라호마 BBQ 매장은 그랜드 오픈 당일 방문객을 대상으로 윤홍근 BBQ 회장이 베이징동계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제공한 ‘치킨연금’을 떠올리는 ‘1년간 치킨 무료 시식권’을 제공하는 행사까지 개최할 예정이어서 지역 내에서 큰 화제이다.

앞서 BBQ는 올 하반기 ▲앨라배마 ▲애리조나 ▲델라웨어 ▲인디애나 ▲미시간 ▲오하이오 ▲오클라호마 주에 각각 1호 깃발을 꽂겠다고 밝힌 바 있는데, 그 첫걸음으로 가장 빠르게 오클라호마주에 1호 매장을 오픈하게 됐다.

현재 BBQ는 캘리포니아, 뉴욕, 워싱턴, 텍사스, 하와이, 콜로라도 등 미국 20개 주에 진출했다.

BBQ 오클라호마시티 패밀리(가맹점주)는 "BBQ치킨은 한류 덕분에 한인과 미국인 모두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오클라호마 지역 사회는 K-치킨의 매력에 푹 빠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BQ는 2025년까지 세계 5만 개 가맹점 목표로 하고 있으며 올해 6월 미국 외식 전문지 '네이션스 레스토랑 뉴스'의 '미국에서 가장 빨리 성장한 외식 브랜드' 2위에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