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한국동서발전' 전력기자재 中企 해외시장 진출 적극 지원
상태바
'KOTRA-한국동서발전' 전력기자재 中企 해외시장 진출 적극 지원
  • 황정하 기자
  • 승인 2019.05.19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황정하 기자] KOTRA(사장 권평오)는 17일 서울 서초구 KOTRA 본사에서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과 중소중견기업 해외시장 진출 공동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한국동서발전 협력사를 대상으로 ▲ 기업 역량에 맞춘 해외마케팅 서비스를 지원하는 선도기업 육성사업 ▲ 협력사 수요 기반 타겟시장 맞춤형 사절단 ▲ 해외마케팅 경험과 노하우를 보유한 KOTRA 퇴직인력을 협력사 전담 수출전문위원으로 활용하는 수출멘토단 운영 ▲ 협력사들의 해외 프로젝트 수주지원 등을 공동 추진키로 했다. 양사는 6월부터 선도기업 육성사업과 수출멘토단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며, 하반기에는 일본 등 2개 지역에 전력기자재 사절단을 파견할 계획이다.

▲ 사진=코트라

전 세계 84개국 126개 해외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을 선도하고 있는 국가 무역투자진흥기관 KOTRA와 협력사들과 유기적 관계를 구축해 온 한국동서발전의 역량이 결합해, 국내 전력기자재 중소중견기업 해외진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양 기관은 2018년 동반성장 우수기관으로 선정될 만큼 대중소 동반성장을 통한 사회적 가치 구현의 노하우가 축적돼 있다.

우리 제조업의 중추로 자리매김한 전력산업은 세계시장에서 꾸준히 인정*받고 있지만, 글로벌 시장을 더욱 적극적으로 공략함으로써 관련 산업 생태계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의 전기를 마련해야 할 시점으로 평가받고 있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해외진출 지원 및 대중소 동반성장의 경험이 풍부한 KOTRA와 한국동서발전이 힘을 합쳐, 최근 우리 경제 가장 큰 화두 중 하나인 제조업 경쟁력 강화와 수출활력제고의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