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유통
콘래드 서울, 도심 속 루프탑 바 ‘버티고(VVERTIGO)’ 새 단장 마치고 6월 재 오픈여의도 고층 빌딩 숲 사이에 숨겨진 도심 속 힐링공간 ‘버티고’가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찾아옵니다.
강수목 기자  |  edt@koreapos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1  09:30: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강수목 기자] 2019년 6월 10일 서울  - 콘래드 서울(Conrad Seoul)의 도심 속 루프탑 바 ‘버티고(VVERTIGO)’가 새롭게 단장해 오는 6월 25일 오픈한다.

버티고는 2017년 첫 선을 보이며 뜨거운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여의도의 핫 플레이스로 큰 인기를 끌었었다. 올 6월 새롭게 선보이는 버티고는 콘래드 서울 9층에 위치하여 아웃도어 바 (Outdoor Bar)와 인도어 바(Indoor Bar)로 구성되어 1년 내내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우선, 서울 도심 전경을 조망할 수 있는 아웃도어 바는 들어서자마자 느껴지는 탁 트인 개방감과 푸른 잔디와 여의도 고층 빌딩 숲 사이에서 불어오는 시원한 바람을 만끽할 수 있는 시티 포레스트 콘셉트의 공간이다. 도심에서 석양이 지는 모습은 물론 아름다운 야경이 이국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인도어 바는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자연 채광을 만끽할 수 있는 공간으로 날씨와 계절에 상관없이 일상 속 여유를 느낄 수 있다.

   
 

콘래드 서울 관계자에 따르면, 뉴 버티고는 서울의 맨해튼이라 불리는 여의도의 고층 빌딩 숲 사이에 숨겨진 또 하나의 숲의 공간으로 바쁜 도시의 일상 속에서 쉼표를 찍어 줄 느긋한 휴식 시간을 선사 할 공간으로 재 탄생할 예정이다. 뉴 버티고는 경쾌한 분위기의 아웃도어 바와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인도어 바, 두 가지의 다른 매력속에서 트렌디하고 감각적인 도심의 아름다움을 강조한다.

다시 도심 속 힐링 공간으로 자리매김 할 뉴 버티고에서는 호텔 셰프가 준비한 트렌디한 점심 과 저녁 다이닝 메뉴와 다양한 주류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 앤드 바 (Restaurant & Bar) 로 운영될 예정이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