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경제 > 유통
매일유업 셀렉스 선물세트, 부족한 단백질 맛있고 간편하게!“고단백 제품으로 건강을 선물하세요~”
최인호 기자  |  edt@koreapo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6  10:32: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포스트한글판 최인호 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만든 웰에이징 영양 전문 브랜드 '셀렉스'는 추석을 앞두고 온 가족의 건강을 위한 고단백 ‘셀렉스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셀렉스'는 성인에게 부족하기 쉬운 단백질을 맛있고 간편하게 채울 수 있는 고단백 영양 강화 제품이다. ‘셀렉스 선물세트’는 액상 파우치 음료 ‘매일 마시는 프로틴’과 간식 형태의 ‘매일 밀크 프로틴바’, 분말 형태의 개별 포장 건강기능식품 ‘매일 코어 프로틴 스틱’ 등 셀렉스 3종과 셀렉스 텀블러로 구성했다. 이마트 전점과 주요 온라인 쇼핑몰에서 한 세트에 32,000원에 구입 가능하다.
 
 
   
 
 ‘매일 마시는 프로틴’은 간편하게 뜯어서 바로 마실 수 있는 RTD(Ready to drink) 제품으로 125ml 용량에 단백질 8g이 함유돼 있다.
 
이는 동일 용량 우유의 2배에 해당하는 단백질 양으로, 평소 소화 때문에 우유섭취가 어려웠던 중장년층이 부족한 단백질을 채우기에 적합하다. 7가지 곡물과 견과류(수수, 조, 현미, 율무, 보리, 호두, 땅콩)로 달콤하고 고소한 맛과 설탕을 빼 달지 않고 담백한 로우슈거 2종이 있다.
 
‘매일 밀크 프로틴바’는 휴대가 간편해 여행이나 운동 중 영양보충에 좋다. 우유로 감싸 부드럽고 폭신하며 제품 1개(18g)에 우유 한 컵에 들어있는 단백질(3.8g)이 함유돼 있다. 고소한 3가지 견과류(아몬드, 호두, 땅콩)와 상큼한 3가지 베리류(크랜베리, 아로니아, 블루베리)의 2가지 맛이 있어 기호에 따라 골라 먹을 수 있다.
 
분말 형태의 건강기능식품인 '매일 코어 프로틴'은 진한 우유맛의 건강기능식품으로 3대 핵심 단백질을 18g이나 담았다는 것이 최대 장점이다.
 
하루 한 잔이면 우유 4컵에 해당하는 단백질을 모두 섭취할 수 있으며, 체내에서 합성되지 않아 외부로부터 꼭 섭취해야 하는 필수아미노산인 류신(부원료)의 경우 2,000mg이나 함유했다. 특히 선물세트에 포함한 스틱 제품은 개별 포장으로 소비자들이 더욱 간편하게 섭취하도록 편의성을 높였다. 운동 직후나 야외 활동 중에도 쉽게 단백질을 보충할 수 있다.
 
‘매일 코어 프로틴’은 홈쇼핑 판매에서 물량이 매진되는 등 온라인 쇼핑몰과 TV홈쇼핑에서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지난 해 출시한 셀렉스는 상담 콜센터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계정을 통해 제품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며 “평소 단백질 섭취가 불규칙하거나 부족한 성인들에게 꼭 필요한 제품으로 명절을 맞아 부모님과 지인의 건강을 기원하며 선물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셀렉스 제품 구매는 전국 주요 대형마트 및 온라인 오픈마켓 쇼핑몰에서 가능하다. 특히 셀렉스 전용 상담 창구(1588-1539 혹은 080-860-1589)로 전화하거나 ‘셀렉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연결하면, 영양사로 구성된 상담원에게 보다 전문적인 영양상담을 받고 구매할 수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제호 : 코리아포스트(한글판) 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325 | 발행인 : 주식회사 코리아포스트 이경식 | 편집인 : 이경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손다솜
(04734) 서울시 성동구 독서당로 188(옥수동) | 전화 : 02-2298-1740 | 팩스 : 02-2298-9506
Copyright © 2019 (주)코리아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e-mail : edt@koreapost.com